검색 본문 바로가기 회사정보 바로가기

이용수 할머니 "우리는 정신대 대책위에 30년을 이용당했다" 폭로

2020/05/25 15:14 송고   

(대구=뉴스1) 공정식 기자 = 일본군 위안부 피해자 이용수 할머니가 25일 오후 대구 수성구 만촌동 인터불고 호텔에서 기자회견을 하고 있다. 2020.5.25/뉴스1 photo@news1.kr

인기 화보 갤러리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