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본문 바로가기 회사정보 바로가기

워킹스루 선별진료소 보도하는 일본 외신기자

2020/04/03 15:42 송고   

(서울=뉴스1) 박지혜 기자 = 3일 오후 서울 송파구 잠실종합운동장에서 일본 외신 기자가 도보 이동형 워킹 스루 선별진료소를 보도하고 있다. 서울시는 잠실종합운동장에 대규모 '해외 입국자 전용 워킹 스루 선별진료소'를 설치해 서울 거주 해외입국자 전원을 진단검사하기로 했다. 하루 평균 약 1000명의 진단검사가 가능한 규모다. 서울시 자원봉사센터에서 확보하는 의사 인력 100여명과 서울시 의사회가 매일 지원하는 인력 등이 투입된다. 2020.4.3/뉴스1 pjh2580@news1.kr

인기 화보 갤러리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