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본문 바로가기 회사정보 바로가기

코로나19 치료 기대 日 아비간, 임상시험 실험 시작

2020/04/01 16:30 송고   

(AFP=뉴스1) 이동원 기자 = 일본 정부가 신종플루 치료제 '아비간'(성분명 파비피라비르)을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치료제로 정식 승인하는 방안을 추진 중이다. 30일 NHK 등에 따르면 일본 정부는 최근 중국 의료진으로부터 '코로나19 환자에게 아비간'을 투여했을 때 증상이 호전됐다'는 임상시험 결과가 보고됨에 따라 일본 내에서 아비간 임상시험을 확대하기로 했다. © AFP=뉴스1

인기 화보 갤러리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