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본문 바로가기 회사정보 바로가기

'확진자 접촉' 심재철·곽상도·전희경, 병원서 검사

2020/02/24 11:48 송고   

(서울=뉴스1) = 심재철 미래통합당 원내대표와 곽상도·전희경 의원이 24일 오전 신종 코로나바이러스감염증(코로나19) 검사를 받기 위해 서울 모 병원으로 이동했다. 이 때문에 이날 예정됐던 국회 본회의와 통합당 의원총회 일정도 취소됐다. 사진은 지난 19일 국회에서 곽상도 의원실이 주최한 ‘문재인 정부 사학 혁신방안, 무엇이 문제인가’ 토론회에 참석한 심재철 원내대표와, 전희경 의원 모습. 이 토론회에 참석한 하윤수 한국교총 회장이 지난 22일 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았다.(뉴스1 DB) 2020.2.24/뉴스1 newskija@news1.kr

인기 화보 갤러리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