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본문 바로가기 회사정보 바로가기

정부, 30~31일 '中 우한 체류 국민 700여명 이송'

2020/01/29 15:35 송고   

(인천공항=뉴스1) 이재명 기자 = 정부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우한폐렴)의 발원지인 중국 우한에 체류 중인 국민 700여명을 국내로 이송하기 위해 오는 30~31일 전세기 4대를 투입한다. 정부 관계자는 전세기 2편이 이틀 동안 우한으로 가게 되며, 전세기에는 신속대응팀장으로 이태호 2차관을 비롯해 의사와 간호사 1~2명, 검역관, 외교부 직원 등이 탑승하게 된다고 설명했다. 사진은 29일 오후 인천국제공항 활주로에 대한항공 항공기가 이륙하고 있다. 2020.1.29/뉴스1 2expulsion@news1.kr

인기 화보 갤러리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