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본문 바로가기 회사정보 바로가기

스티븐 비건 '철통경계 속 입국'

2019/12/15 16:36 송고   

(인천공항=뉴스1) 이재명 기자 = 스티븐 비건 미 국무부 대북특별대표가 15일 오후 인천국제공항을 통해 입국하고 있다. 북한이 자체 설정한 '연말 협상 시한' 종료를 앞두고 한반도를 둘러싼 긴장이 고조되고 있는 가운데 스티브 비건 대북특별대표의 방한은 중대 분수령이 될 것으로 보인다. 이번 방한의 최대 관심은 2박3일간의 일정 중 북한과 접촉할지 여부다. 2019.12.15/뉴스1 2expulsion@news1.kr

인기 화보 갤러리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