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본문 바로가기 회사정보 바로가기

'최초 제보자' 송병기 울산 부시장, 공식 입장 발표

2019/12/05 15:38 송고   

(울산=뉴스1) 윤일지 기자 = 김기현 전 울산시장과 관련된 비위 첩보를 청와대 민정비서관실에 최초로 제보한 인물로 알려진 송병기 울산시 경제부시장이 5일 오후 울산시청 프레스센터에서 최초 제보자라는 언론 보도 등에 대해 공식 입장을 밝히는 기자회견을 하고 있다. 이날 송 부시장은 제보 사실을 인정했지만 김 전 시장의 수사첩보로 활용된 것까지는 몰랐다고 밝혔다. 2019.12.5/뉴스1 photo@news1.kr

인기 화보 갤러리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