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본문 바로가기 회사정보 바로가기

적막한 본회의장, 내년 예산안 법정시한 못 지킬 전망

2019/12/02 16:15 송고   

(서울=뉴스1) 김명섭 기자 = 2일 서울 여의도 국회 본회의장이 적막하다. 이날 여야는 패스트트랙 선거제 개혁안관 검찰개혁안을 놓고 대치 국면을 이어가고 있어 2020년 정부예산안 처리 법정시한을 5년 연속 지키지 못할 전망이다. 2019.12.2/뉴스1 msiron@news1.kr

인기 화보 갤러리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