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본문 바로가기 회사정보 바로가기

10년만에 가족 품으로 돌아온 故 민준영·박종성 대원

2019/08/17 11:54 송고   

(청주=뉴스1) 김용빈 기자 = 10년 전 히말라야에서 실종됐던 고(故) 민준영(당시 36세)·박종성 대원(당시 42세)의 추모행사가 17일 오전 청주고인쇄박물관 추모비 앞에서 진행되고 있다. 유가족들이 두 대원의 유골함을 어루만지고 있다. 2019.8.17./뉴스1 vin06@news1.kr

인기 화보 갤러리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