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본문 바로가기 회사정보 바로가기

'비닐 포장 대신 재활용 가능한 용기로'

2018/07/01 13:52 송고   

(서울=뉴스1) 구윤성 기자 = 녹색연합 등 환경·시민단체 회원들이 1일 오후 서울 마포구 홈플러스 월드컵점에서 열린 '플라스틱 어택' 캠페인에서 마트에서 산 상품의 포장재를 벗기고 용기에 옮겨담고 있다. '플라스틱 어택'은 지난 3월 영국을 시작으로 독일, 프랑스 등 유럽에서 퍼지고 있는 1회용 플라스틱 반대 캠페인으로, 이들은 '세계 1회용 비닐봉투 안 쓰는 날(7월 3일)을 앞두고 유통업체의 과도한 플라스틱 포장 실태를 고발하고 이에 대한 개선 등을 촉구했다. 2018.7.1/뉴스1 kysplanet@

인기 화보 갤러리

  • [국방ㆍ외교] '바다 위 군사기지' 美 핵항모 로널드 레이건호, 부산 입항
  • [영화] '오징어 게임' 에미상 6관왕 휩쓸어…비영어권 첫 수상
  • [날씨ㆍ재해] 초대형 태풍 '힌남노'가 남긴 상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