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일반

"큰 절 두번'한 이만희... "국민께 죄송"

1/13
전체포토보기

특별 편지 들어 보이는 이만희

기사입력 2020-03-02 16:02:09 | 최종수정 2020-03-02 16:02:09

(가평=뉴스1) 허경 기자 - 이만희 신천지예수교 증거장막성전 총회장이 2일 오후 경기 가평 신천지 평화의 궁전에서 열린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사태 관련 기자회견을 하고 있다. 이 총회장은 "국민 앞에 엎드려 사죄한다"며 큰절을 한 뒤 "교단에서는 최선의 노력을 다했지만, 환자가 많이 발생해 송구하다. 힘 닿는 데까지 인적·물적 지원을 아끼지 않겠다"고 밝혔다. 2020.3.2/뉴스1 photo@news1.kr

인기 화보 갤러리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