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화

'오징어 게임' 에미상 6관왕 휩쓸어…비영어권 첫 수상

1/16
전체포토보기

이정재·황동혁 감독, 빛나는 트로피 들고 미소

기사입력 2022-09-13 12:47:47 | 최종수정 2022-09-13 13:01:01

(AFP=뉴스1) 김진환 기자 - 넷플릭스 드라마 '오징어 게임'의 주연 배우 이정재와 황동혁 감독(오른쪽)이 12일(현지시간) 미국 로스앤젤레스의 마이크로소프트 시네마에서 열린 제74회 에미상 시상식에서 드라마 부문 남우 주연상과 감독상을 수상 후 트로피를 들며 환하게 미소를 짓고 있다. 한국 배우 최초로 남우주연상의 영예를 안은 이정재는 수상 소감에서 "대한민국에서 보고 계시는 국민 여러분과 친구, 가족, 소중한 팬들과기쁨을 나누겠다"고 말했다. 이정재는 극 중 사채업자들에 쫓기다 생존 게임에 참가한 주인공 성기훈 역을 맡아 열연했다. 에미상 역사상 최초로 비영어권 드라마로 감독상을 받은 황동혁 감독은 황 감독은 벤 스틸러(세브란스: 단절), 마크 미로드(석세션), 캐시 얀(석세션), 로렌 스카파리아(석세션), 캐린 쿠사마(옐로우재킷), 제이슨 베이트먼(오자크) 등 쟁쟁한 경쟁자를 제치고 수상에 성공했다. 황 감독은 무대에 올라 "저 혼자가 아니라 우리가 함께 역사를 만들었다"며 "비영어 시리즈의 수상이 이번이 마지막이 아니기를 희망한다"고 영어로 수상 소감을 밝혔다. © AFP=뉴스1

인기 화보 갤러리

  • '바다 위 군사기지' 美 핵항모 로널드 레이건호, 부산 입항
    [국방ㆍ외교] '바다 위 군사기지' 美 핵항모 로널드 레이건호, 부산 입항
  • '오징어 게임' 에미상 6관왕 휩쓸어…비영어권 첫 수상
    [영화] '오징어 게임' 에미상 6관왕 휩쓸어…비영어권 첫 수상
  • 초대형 태풍 '힌남노'가 남긴 상처
    [날씨ㆍ재해] 초대형 태풍 '힌남노'가 남긴 상처
  • 이재명 신임 당대표 '새 지도부 이끌고 文 예방'
    [정치일반] 이재명 신임 당대표 '새 지도부 이끌고 文 예방'
  • 국내 첫 전기차 경주대회 '포뮬러E 서울'
    [자동차산업] 국내 첫 전기차 경주대회 '포뮬러E 서울'
  • [국방ㆍ외교] "아파치가 떴다"..육군, 최대 규모 항공작전 훈련
  • 6만 관중 감동시킨 손케 듀오, 서울 한여름 밤 '축구 쇼'
    [축구] 6만 관중 감동시킨 손케 듀오, 서울 한여름 밤 '축구 쇼'
  • 日 '역대 최장기 총리' 아베 신조, 총격 피습으로 끝내 사망
    [동북아] 日 '역대 최장기 총리' 아베 신조, 총격 피습으로 끝내 사망
  • '필즈상 수상' 허준이 교수 '금의환향'
    [사회일반] '필즈상 수상' 허준이 교수 '금의환향'
  • 윤 대통령 내외 첫 해외순방, 나토 정상회의 스페인행
    [대통령실] 윤 대통령 내외 첫 해외순방, 나토 정상회의 스페인행