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본문 바로가기 회사정보 바로가기

> 포토 > 지방 > 광주ㆍ전남

최미선 이가현 '금·은 포옹'

(광주=뉴스1) 황희규 기자 | 2022-05-22 15:18 송고 | 2022-05-22 15:26 최종수정
최미선 이가현 '금·은 포옹'
22일 오후 광주 광산구 광주여자대학교에서 열린 '광주 2022 현대 양궁월드컵' 리커브 여자 개인 결승전에서 대한민국 최미선이 금메달을 확정 짓고 이가현(은메달)과 포옹하고 있다. 2022.5.22/뉴스1


hg@news1.kr

이런 일&저런 일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