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본문 바로가기 회사정보 바로가기

> 포토 > > 사회일반

돈암초, 야간 근무자 코로나19 확진으로 '등교 중지'

(서울=뉴스1) 황기선 기자 | 2020-06-02 10:27 송고 | 2020-06-02 10:30 최종수정
돈암초, 야간 근무자 코로나19 확진으로 '등교 중지'
2일 오전 서울 성북구 돈암초등학교에서 학교보안관이 교문을 닫고 있다. 돈암초등학교에 따르면 지난 1일 오후 7시쯤 야간 경비 업무를 수행하는 근무자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진 판정 받았다. 학교 측은 이후 긴급 공지를 통해 학부모들에게 2일 긴급돌봄을 포함한 등교수업을 중지한다고 안내했다. 2020.6.2/뉴스1






juanito@news1.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