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본문 바로가기 회사정보 바로가기

> 포토 > > 공연ㆍ전시

'코로나19 때문에 생긴 빈 부스'

(서울=뉴스1) 황기선 기자 | 2020-02-20 15:48 송고
'코로나19 때문에 생긴 빈 부스'
20일 서울 강남구 코엑스에서 열린 '2020 화랑미술제'에서 빈 부스가 보이고 있다.

오는 23일 까지 진행되는 화랑미술제에는 한국화랑협회 소속 화랑 110곳이 참여, 작가 530여 명이 출품한 3천여 점의 작품을 만나볼 수 있다. 2020.2.20/뉴스1


juanito@news1.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