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토]모리타니에서 가장 흔한 자동차 '벤츠 190'

(누악쇼트 AFP=뉴스1) 이강기자 = 아프리카 사하라사막 이남지역(사헬) 빈국인 모리타니 수도 누악쇼트에서 가장 흔히 보이는 자동차는 메르세데스 벤츠 모델이다. 하지만 독일 고급 …
(누악쇼트 AFP=뉴스1) 이강기자 = 아프리카 사하라사막 이남지역(사헬) 빈국인 모리타니 수도 누악쇼트에서 가장 흔히 보이는 자동차는 메르세데스 벤츠 모델이다. 하지만 독일 고급차 브랜드들이 거리를 화려히 누비는 것은 아니다. 거의 모두는 벤츠 190 모델이다. 1982년부터 1993년까지 생산된 벤츠 190 모델은 고온에도 고장이 잘 안나고 수리가 쉽다는 정평이 나며 모리타니에 제일 들여오는 자동차가 됐다. 사진은 8일 누악쇼트에 소재한 벤츠 중고 부품상의 모습으로 필요한 부문만 구매해 덕지덕지 수리해 다닐 수 있다. 2024.07.09

ⓒ AFP=뉴스1

대표이사/발행인/편집인 : 이영섭

|

편집국장 : 채원배

|

주소 : 서울시 종로구 종로 47 (공평동,SC빌딩17층)

|

사업자등록번호 : 101-86-62870

|

고충처리인 : 김성환

|

청소년보호책임자 : 안병길

|

통신판매업신고 : 서울종로 0676호

|

등록일 : 2011. 05. 26

|

제호 : 뉴스1코리아(읽기: 뉴스원코리아)

|

대표 전화 : 02-397-7000

|

대표 이메일 : webmaster@news1.kr

Copyright ⓒ 뉴스1. All rights reserved. 무단 사용 및 재배포, AI학습 활용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