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정은, 中대표단 직접 접견에 연회 초대…'혈맹관계' 과시[데일리 북한]

(평양 노동신문=뉴스1) = 북한 노동당 기관지 노동신문은 29일 김정은 총비서가 지난 28일 리훙중 중국 공산당 중앙위 정치국 위원 겸 전국인민대표대회(전인대) 상무위 부위원장을 단장으로 하는 중국 당 및 정부대표단을 접견했다고 보도했다.  [국내에서만 사용가능. 재배포 금지. DB 금지. For Use Only in the Republic of Korea. Redistribution Prohibited] rodongphoto@news1.kr
(평양 노동신문=뉴스1) = 북한 노동당 기관지 노동신문은 29일 김정은 총비서가 지난 28일 리훙중 중국 공산당 중앙위 정치국 위원 겸 전국인민대표대회(전인대) 상무위 부위원장을 단장으로 하는 중국 당 및 정부대표단을 접견했다고 보도했다. [국내에서만 사용가능. 재배포 금지. DB 금지. For Use Only in the Republic of Korea. Redistribution Prohibited] rodongphoto@news1.kr

(서울=뉴스1) 최소망 기자 = 북한이 '전승절'(한국전쟁 정전협정체결일·27일) 70주년을 맞아 방북 중인 중국 당 및 정부대표단을 직접 접견하고 연회에 초대했다. 이번 전승절을 계기로 북중 간 '혈맹관계'를 부각하고 과시하는 모습이다.

노동당 기관지 노동신문은 29일 1면에 김정은 총비서가 전날인 28일 리훙중 중국 공산당 중앙위 정치국 위원 겸 전국인민대표대회(전인대) 상무위 부위원장을 단장으로 하는 중국 당 및 정부대표단을 접견하고 연회에 초대했다고 보도했다.

신문은 "김 총비서가 대표단 성원들을 반갑게 맞이하고 그들과 함께 뜻깊은 기념 사진을 찍었다"라면서 "대표단 성원들과 따뜻한 분위기 속에서 담화를 나눴다"라고 전했다. 또 연회에서는 김 총비서의 동생 김여정 당 부부장이 연설을 하기도 했다.

2면에는 김 총비서가 전승절 70주년을 맞아 전쟁노병(참전군인)과 원군미풍열성자들에게 '선물'을 전달했다는 소식이 실렸다. 아울러 중국 대표단이 평안남도 회창군에 있는 중국 인민지원군 열사릉원을 찾아 꽃바구니를 진정했다고 신문은 전했다.

3면엔 지난 27일 저녁 김일성 광장에서 열린 열병식에 대한 주민들의 반향이 실렸다. 권일 조국해방전쟁(한국전쟁)승리기념관 부관장은 "위대한 승리의 역사가 장엄한 힘의 격류로 펼쳐진 열병식은 세계에 있어 본적 없고 누구도 감히 흉내조차 못낼 독특하고 위력적인 최고의 전승 축전이었다"라고 소감을 전했다.

4면에서는 당 일꾼(간부)들에게 당 결정 정책의 관철에서 성과를 거두라는 채찍질이 이어졌다. 신문은 "일꾼들이 당 정책 관철에서 성과를 거두자면 능동적으로 작전하는 것이 필요하다"면서 "당 정책에 입각해 주동적이며 적극적인 작전을 펼쳐야 한다"라고 강조했다.

5면에서는 적기에 대대적인 '풀베기'에 나서야 한다는 당부가 담겼다. 신문은 "풀베기를 대대적으로 해 다음해 농사에 필요한 거름원천을 많이 장만하는 것은 당의 농업정책관철에서 매우 중요한 사업"이라고 강조했다.

6면에는 김정은 총비서가 지난 10년 전 평양건축대학을 방문했던 일화를 소개했다. 신문은 이 대학을 "문명국의 내일을 설계하는 건축인재 양성의 원종장"이라고 선전했다.

somangchoi@news1.kr

대표이사/발행인/편집인 : 이영섭

|

편집국장 : 채원배

|

주소 : 서울시 종로구 종로 47 (공평동,SC빌딩17층)

|

사업자등록번호 : 101-86-62870

|

고충처리인 : 김성환

|

청소년보호책임자 : 안병길

|

통신판매업신고 : 서울종로 0676호

|

등록일 : 2011. 05. 26

|

제호 : 뉴스1코리아(읽기: 뉴스원코리아)

|

대표 전화 : 02-397-7000

|

대표 이메일 : webmaster@news1.kr

Copyright ⓒ 뉴스1. All rights reserved. 무단 사용 및 재배포, AI학습 활용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