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수 지드래곤 손·발톱도 정밀감정 결과 ‘마약 음성’

마약 투약 혐의를 받는 가수 지드래곤(본명 권지용·35)/뉴스1 ⓒ News1 안은나 기자
마약 투약 혐의를 받는 가수 지드래곤(본명 권지용·35)/뉴스1 ⓒ News1 안은나 기자

(인천=뉴스1) 이시명 기자 = 마약 투약 혐의로 수사를 받는 지드래곤(35·본명 권지용)이 모발에 이어 손·발톱 정밀 감정에서도 음성이 확인됐다.

21일 인천경찰청 등에 따르면 최근 국립과학수사연구원은 권씨의 손발톱을 정밀 감정한 결과 마약 ‘음성’ 반응이 나왔다고 인천경찰청 마약범죄수사계에 통보했다.

경찰 관계자는 “수사 중이라 자세한 사항은 얘기해 줄 수 없다”고 말했다.

see@news1.kr

대표이사/발행인/편집인 : 이영섭

|

편집국장 : 채원배

|

주소 : 서울시 종로구 종로 47 (공평동,SC빌딩17층)

|

사업자등록번호 : 101-86-62870

|

고충처리인 : 김성환

|

청소년보호책임자 : 안병길

|

통신판매업신고 : 서울종로 0676호

|

등록일 : 2011. 05. 26

|

제호 : 뉴스1코리아(읽기: 뉴스원코리아)

|

대표 전화 : 02-397-7000

|

대표 이메일 : webmaster@news1.kr

Copyright ⓒ 뉴스1. All rights reserved. 무단 사용 및 재배포, AI학습 활용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