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MZ국제다큐영화제’, 15~18일 서울서 앵콜상영전

ⓒ News1
ⓒ News1

(경기=뉴스1) 송용환 기자 = 경기도는 ‘제8회 DMZ국제다큐영화제’ 화제작을 다시 볼 수 있는 앵콜상영전을 15~18일 서울 인디스페이스(종로 서울극장 6관)에서 연다.

앵콜상영전에는 올 영화제(9월22~29일)에 선보인 작품 중 국제경쟁 부문과 아시아경쟁 부문 수상작을 포함해 관객과 심사위원에게 큰 관심과 호응을 받은 작품 9편이 상영된다.

상영작을 살펴보면 개막작이었던 정수은 감독의 ‘그 날’은 인민군이었던 외할아버지의 인생 발자취를 따라가며 전쟁이라는 비극적인 상황을 그린 영화다.

국제경쟁 부문 흰기러기상을 수상한 아부 바카 시디베, 모리츠 시버트, 에스테판 와그너 감독의 ‘점프’는 아프리카 난민들이 모로코와 스페인 국경을 넘는 과정을 기록한 작품이다.

국제경쟁 심사위원 특별상을 수상한 하이디 브란덴 부르크, 매튜 오르즐 감독의 ‘세계가 충돌할 때’, 올해 아카데미 공로상을 수상한 다큐멘터리의 거장 프레드릭 와이즈먼 감독의 ‘잭슨 하이츠에서’, 아시아경쟁 아시아의 시선상을 수상한 찬 리다 감독의 ‘붉은 옷’ 등이 상영될 예정이다.

영화 상영 후 부대행사도 열린다.

17일 오후 1시에는 ‘옥주기행’ 상영 후 제작자인 김응수 감독과 ‘감독과의 대화’가 진행될 예정이고 같은 날 오후 4시40분에는 ‘우리가 한 때 가졌던 생각’ 상영 후 유운성 평론가의 영화의 이해에 대한 강연이 준비돼 있다.

영화예매는 13일부터 맥스무비·예스24·다음·네이버를 통해 할 수 있다.

DMZ국제다큐영화제 조재현 집행위원장은 “이번 앵콜상영전은 영화제 기간 중 조기매진으로 아쉽게 발길을 돌린 관객들에게 좋은 기회가 될 것”이라며 “내년 상반기에도 앵콜상영전을 지속적으로 열 예정”이라고 말했다.

syh@

대표이사/발행인/편집인 : 이영섭

|

편집국장 : 채원배

|

주소 : 서울시 종로구 종로 47 (공평동,SC빌딩17층)

|

사업자등록번호 : 101-86-62870

|

고충처리인 : 김성환

|

청소년보호책임자 : 안병길

|

통신판매업신고 : 서울종로 0676호

|

등록일 : 2011. 05. 26

|

제호 : 뉴스1코리아(읽기: 뉴스원코리아)

|

대표 전화 : 02-397-7000

|

대표 이메일 : webmaster@news1.kr

Copyright ⓒ 뉴스1. All rights reserved. 무단 사용 및 재배포, AI학습 활용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