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산국제어린이청소년영화제 개막…34개국 113편 상영

개막작, 파트릭 보아빈 감독 '별의 메아리'

제15회 부산국제어린이청소년영화제(BIKY)가 7일 오후 부산 해운대 센텀시티 영화의전당에서 개막식을 하고 있다. 2020.7.7/뉴스1 ⓒ News1
제15회 부산국제어린이청소년영화제(BIKY)가 7일 오후 부산 해운대 센텀시티 영화의전당에서 개막식을 하고 있다. 2020.7.7/뉴스1 ⓒ News1

(부산=뉴스1) 손연우 기자 = 제19회 부산국제어린이청소년영화제(BIKY)가 10일부터 5일간 영화의전당, 유라리광장, BNK 부산은행 아트시네마 모퉁이극장 등에서 개최된다.

영화제 기간에는 총 34개국 113편(장편 30편, 단편 83편)의 영화가 상영되며 이 중 80편이 프리미어로 국내에 첫선을 보인다.

개막작은 파트릭 보아빈 감독의 별의 메아리라는 작품으로, 국내에서는 이번 영화제를 통해 처음으로 관객들을 만난다.

이 영화는 어린 형제에게 갑자기 일어난 사고로 인해 벌어지는 모험과 성장의 이야기로 상실과 애도를 받아들이는 과정을 담은 작품이다. 영화에 출연한 배우가 개막식에 참석해 자리를 빛낼 예정이다.

특히 올해 극장 안에서는 올해 신설된 어린이・청소년 영화사에 이정표를 세운 감독의 특별전 비키(BIKY) 클래식과 상영 후 대화를 나누는 BIKY 클래스 등 특별 프로그램 이벤트가 진행된다. 극장 밖에서는 흥미로운 체험 공간과 푸드트럭으로 꾸며진 비키 놀이터를 만날 수 있다.

개막식은 10일 오후 6시 영화의전당 하늘연극장에서 열린다. 이 자리에는 부산박형준 시장을 비롯해 하윤수 부산시교육감, 영화인 관계자, 시민 등 500여 명이 참석할 예정이다.

상영작, 시간표 등 영화제에 관한 자세한 내용은 부산국제어린이청소년영화제 공식 누리집에서 확인할 수 있다. 상영작 예매는 영화의전당 누리집과 애플리케이션, 현장에서 가능하다. 기타 자세한 사항은 부산국제어린이청소년영화제 사무국으로 문의하면 된다.

박형준 시장은 "이번 영화제를 통해 세계 각국의 어린이와 청소년들이 서로의 다름을 인정하고 사람과 세상을 보는 시선을 넓게 키워 더 크게 성장하는 계기가 되기를 바란다"고 밝혔다.

syw5345@news1.kr

대표이사/발행인/편집인 : 이영섭

|

편집국장 : 채원배

|

주소 : 서울시 종로구 종로 47 (공평동,SC빌딩17층)

|

사업자등록번호 : 101-86-62870

|

고충처리인 : 김성환

|

청소년보호책임자 : 안병길

|

통신판매업신고 : 서울종로 0676호

|

등록일 : 2011. 05. 26

|

제호 : 뉴스1코리아(읽기: 뉴스원코리아)

|

대표 전화 : 02-397-7000

|

대표 이메일 : webmaster@news1.kr

Copyright ⓒ 뉴스1. All rights reserved. 무단 사용 및 재배포, AI학습 활용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