만남 거절 당할 때마다 슬쩍…클럽서 여자 지갑 손댄 30대 입건

ⓒ News1 DB
ⓒ News1 DB

(부산=뉴스1) 손연우 기자 = 클럽에서 즉석 만남을 미끼로 여성에게 접근해 450만 원 상당을 훔친 30대 A씨가 경찰에 붙잡혔다.

부산진경찰서는 30대 A씨를 절도 혐의로 검거해 수사 중이라고 10일 밝혔다.

A씨는 지난 4월 21일 오전 1시15쯤 부산 부산진구에 있는 한 클럽에서 여성에게 접근해 지갑을 훔친 뒤 약 90만 원을 사용한 혐의를 받는다.

이와 같은 수법으로 A씨는 지난해 10월 말부터 올해 4월 말까지 총 9회에 걸쳐 지갑 등 약 450만원 상당을 훔친 것으로 알려졌다. A씨는 즉석 만남이 성사되지 않을 경우 지갑 등을 훔친 것으로 전해졌다.

경찰 관계자는 "클럽에서 새벽 시간대 절도 사건은 빈번하게 일어난다"며 "특히 다수의 인원이 혼잡하게 있는 장소에서는 소지품의 분실을 각별히 주의해야 한다"고 당부했다.

syw5345@news1.kr

대표이사/발행인/편집인 : 이영섭

|

편집국장 : 채원배

|

주소 : 서울시 종로구 종로 47 (공평동,SC빌딩17층)

|

사업자등록번호 : 101-86-62870

|

고충처리인 : 김성환

|

청소년보호책임자 : 안병길

|

통신판매업신고 : 서울종로 0676호

|

등록일 : 2011. 05. 26

|

제호 : 뉴스1코리아(읽기: 뉴스원코리아)

|

대표 전화 : 02-397-7000

|

대표 이메일 : webmaster@news1.kr

Copyright ⓒ 뉴스1. All rights reserved. 무단 사용 및 재배포, AI학습 활용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