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괴상한 바이러스 출현, 심각한 데 웃기네"…'이 극은 난극입니다'

놀터예술공방 7월 12~14일

'이 극은 난극입니다' 공연 포스터(화로 제공)
'이 극은 난극입니다' 공연 포스터(화로 제공)

(서울=뉴스1) 정수영 기자 = 예술단체 화로는 연극 '이 극은 난극입니다'를 오는 7월 12일부터 14일까지 사흘간 서울 성북구 놀터예술공방 무대에 올린다. 지난 2월 창단한 화로의 첫 창작극이다.

'이 극은 난극입니다'는 공연 연습을 하러 극장에 모인 네명의 배우와 한 명의 조연출이 의문의 바이러스가 발생하자, 한정된 물자를 갖고 극장에서 살아남기 위해 고군분투하는 코미디 작품이다.

이 작품에는 꼬장꼬장한 '오선배', 친절한 듯 무언가 숨기고 있는 '노인성', 모자란 듯 착한 '김봉식', 천생 여배우 '유해인', 만년 피로 '조연출'까지 개성 있는 5명의 캐릭터가 등장한다.

배우 김종현, 인치수, 이승원, 오윤정, 조연선, 송연규, 방준식, 박소예가 개성 있는 인물을 연기하며 관객들에게 웃음과 긴장감을 선사한다.

연출을 맡은 송연규는 "갑작스러운 극한의 상황에 놓였을 때 생존본능이 어떻게 드러날지 우리는 아무것도 모른다"며 "각자가 인간성을 잃지 않고 사람으로 살아남을 수 있을지가 중요한 관람 포인트"라고 전했다.

jsy@news1.kr

대표이사/발행인/편집인 : 이영섭

|

편집국장 : 채원배

|

주소 : 서울시 종로구 종로 47 (공평동,SC빌딩17층)

|

사업자등록번호 : 101-86-62870

|

고충처리인 : 김성환

|

청소년보호책임자 : 안병길

|

통신판매업신고 : 서울종로 0676호

|

등록일 : 2011. 05. 26

|

제호 : 뉴스1코리아(읽기: 뉴스원코리아)

|

대표 전화 : 02-397-7000

|

대표 이메일 : webmaster@news1.kr

Copyright ⓒ 뉴스1. All rights reserved. 무단 사용 및 재배포, AI학습 활용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