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년 새해맞이 신년음악회"…'필하모닉 앙상블' 세번째 내한공연

예술의전당 콘서트홀 2024년 1월7일

빈 필하모닉오케스트라의 실내악 연주단인 '필하모닉 앙상블' 내한공연 포스터
빈 필하모닉오케스트라의 실내악 연주단인 '필하모닉 앙상블' 내한공연 포스터

(서울=뉴스1) 김정한 기자 = 세계 최정상급 오케스트라 빈 필하모닉오케스트라의 실내악 연주단인 '필하모닉 앙상블' 내한공연이 오는 2024년 1월7일 오후 5시 예술의전당 콘서트홀에서 열린다. 2019년과 2020년에 이어 4년 만에 열리는 2024년 신년음악회는 세번째 서울 공연이다.

2024년 신년음악회로 열리는 이번 공연은 빈 필하모닉오케스트라의 핵심 현역 단원으로 구성된 빈 필하모닉 멤버 앙상블이 내년 1월1일 오스트리아 비엔나 무지크페어라인에서의 2024 신년 콘서트(New Year's Concert)를 마치고 곧바로 갖는 무대다.

세계 최정상인 빈 필하모닉오케스트라는 1842년 첫 공연을 시작으로 칼 뵘, 카라얀 등 전설적인 거장들과 협연한 세계 최정상급 오케스트라이다. 특히 매년 1월 1일 정오에 세계 최고의 명성을 가진 지휘자를 초빙하여 빈 필하모닉 신년 콘서트를 개최하고 있다. 전 세계 90여 개국에서 5000만명이 시청할 정도로 세계적인 인기 프로그램이다.

빈 필하모닉오케스트라의 바이올리니스트 슈켈첸 돌리(Shkelzen Doli)가 2013년 창단한 필하모닉 앙상블은 현악 파트 5명, 목관 파트 4명, 금관 파트 3명, 타악기 파트 1명, 총 13명으로 구성되어 있다. 비엔나 특유의 전통적인 구조와 주법, 그리고 구식 악기 자체에서 나오는 부드럽고 풍성한 소리의 명품 연주를 선사한다.

이번 공연은 2024년 신년을 맞이해 활기찬 요한슈트라우스 왈츠프로그램을 중심으로 비엔나에서 개최되는 신년음악회의 감동 그대로 서울에서 재현된다. 오케스트라 예술이 가진‘빈 필하모닉 사운드’만의 극한의 아름다움을 경험할 수 있는 특별한 기회가 마련된다.

한편, 빈 필하모닉 멤버 13인이 펼치는 필하모닉 앙상블 2024 신년음악회에 대한 더 자세한 정보는 예술의전당 누리집에서 확인할 수 있다. 티켓은 이달 14일 오후 4시부터 구매할 수 있다.

acenes@news1.kr

대표이사/발행인/편집인 : 이영섭

|

편집국장 : 채원배

|

주소 : 서울시 종로구 종로 47 (공평동,SC빌딩17층)

|

사업자등록번호 : 101-86-62870

|

고충처리인 : 김성환

|

청소년보호책임자 : 안병길

|

통신판매업신고 : 서울종로 0676호

|

등록일 : 2011. 05. 26

|

제호 : 뉴스1코리아(읽기: 뉴스원코리아)

|

대표 전화 : 02-397-7000

|

대표 이메일 : webmaster@news1.kr

Copyright ⓒ 뉴스1. All rights reserved. 무단 사용 및 재배포, AI학습 활용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