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30 여성, 이성 볼 때 '나이·키'본다…"학벌은 NO"

위피, 여성 이용자 400명 대상 '매칭 상대 프로필 경험' 조사
매칭 프로필서 중요 정보는 나이·거리·키 순

 (위피 제공)
(위피 제공)

(서울=뉴스1) 손엄지 기자 = 2030 여성들은 연애나 결혼 상대를 볼 때 상대방과의 '나이 차이'를 가장 중요하게 여기는 것으로 나타났다.

동네친구 매칭 애플리케이션을 운영하는 위피는 지난달 2030 여성 이용자 400명을 대상으로 '매칭 상대의 프로필 경험' 설문조사를 진행한 결과를 12일 전했다.

2030 여성 이용자의 59.2%는 매칭된 상대방 프로필에서 가장 중요한 정보로 '나이'를 꼽았다.

이어 '나와의 거리'(57.8%), '키'(48.8%), '직장·직업'(26%), '취미·관심사'(21%)가 뒤를 이었다.

중요하지 않은 정보는 '학벌'(42%)과 'MBTI'(32.1%)가 꼽혔다.

2030 여성들이 매칭된 상대방의 프로필을 볼 때 알고 싶은 정보로는 '앱에서 찾고 있는 관계'가 가장(70.3%) 높았다. 이어 '현재 연애 상태'(46.4%), '결혼에 대한 생각'(20.4%)이 2, 3위를 차지했다.

실제 연인이나 결혼 상대를 만나 탈퇴하는 사용자도 매년 늘고 있다.

위피는 탈퇴 사유로 '위피에서 연인·배우자를 만남' 선택 비중이 2018년과 비교했을 때 2020년에는 7.2배로 급증했고, 작년 한 해 동안 공식 메일로 인입된 결혼 사연 수는 2020년보다 3배 증가했다고 밝혔다.

이지혜 위피 프로덕트 오너는 "여성 유저가 기대하는 만남을 제공하고 주도적인 액션을 할 수 있는 환경을 만들기 위해 더 정교한 추천과 프로필 고도화를 이루어 나갈 예정"이라면서 "안전한 만남을 이어갈 수 있도록 운영 측면에서도 신뢰와 안정성을 강화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eom@news1.kr

대표이사/발행인/편집인 : 이영섭

|

편집국장 : 채원배

|

주소 : 서울시 종로구 종로 47 (공평동,SC빌딩17층)

|

사업자등록번호 : 101-86-62870

|

고충처리인 : 김성환

|

청소년보호책임자 : 안병길

|

통신판매업신고 : 서울종로 0676호

|

등록일 : 2011. 05. 26

|

제호 : 뉴스1코리아(읽기: 뉴스원코리아)

|

대표 전화 : 02-397-7000

|

대표 이메일 : webmaster@news1.kr

Copyright ⓒ 뉴스1. All rights reserved. 무단 사용 및 재배포, AI학습 활용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