美 코네티컷주 하원의원 "한화에어로, 항공앨리 일원…'등대' 역할"

한화에어로, 2019년 '이닥' 인수후 미국법인 출범
"지역 일자리 창출·인재 채용…혁신적인 프로그램"

리즈 리네한 미국  코네티컷주 하원의원이 25일 한화에어로스페이스 미국법인 체셔 공장에서 열린 '퓨처 엔진 데이'에 참석했다.(한화에어로스페이스 제공)
리즈 리네한 미국 코네티컷주 하원의원이 25일 한화에어로스페이스 미국법인 체셔 공장에서 열린 '퓨처 엔진 데이'에 참석했다.(한화에어로스페이스 제공)

(체셔(코네티컷)=뉴스1) 이동희 기자 = 리즈 리네한(Liz Linehan) 미국 코네티컷주 하원의원이 코네티컷에 4개 공장을 운영 중인 한화에어로스페이스(012450) 미국법인(HAU)에 감사의 뜻을 전했다. 지역 기업을 인수하고 우수한 인재를 채용해 코네티컷의 항공앨리 경쟁력을 이어가는 데 일조했다고 설명했다.

리네한 의원은 25일(현지시간) HAU 체셔(Cheshire) 공장에서 열린 '퓨처 엔진 데이' 행사에 참여한 자리에서 기자들과 만나 이같이 밝혔다.

HAU는 한화에어로가 2019년 코네티컷에 있는 항공 부품업체 '이닥'(EDAC)을 인수하면서 출범했다. 한화에어로는 3억 달러(당시 환율 기준 약 3570억 원)를 투자해 이닥 지분 100%를 확보했다. HAU는 현재 체셔 공장을 비롯해 △뉴잉턴(Newington) △이스트 윈저(East Windsor) △글래스턴베리(Glastonbury) 등 4개 공장을 운영 중이다.

리네한 의원은 한화에어로가 항공앨리 일원으로 지역 일자리 창출과 우수 인재 채용 등 산학 협력에 적극적이라고 소개했다. 코네티켓은 미국을 대표하는 항공산업 클러스터로 항공앨리로 불린다.

리네한 의원은 "항공앨리는 업계 주도로 만들어졌다"면서 "코네티컷 주정부는 4638개의 제조업체를 지원해 회사가 성장하고 번창할 수 있도록 돕고 있다"고 소개했다.

그러면서 "한화에어로는 지역 사회의 일부였던 기업들을 인수하는 특별한 방식으로 코네티컷의 일부가 됐다"며 "코네티컷에서 처음으로 신규 인력 채용과 유지를 위해 마련한 프로그램은 미국 전역에서도 뛰어난 수준으로 혁신적"이라고 강조했다.

이어 "한화가 만든 프로그램은 미래의 기업들이 들어와 인재를 채용하고 유지할 수 있는 등대 역할을 할 것"이라며 "한화는 인턴십 프로그램 기간에도 의료보험을 제공하는 등 엄청난 혜택을 제공하고 있다"고 덧붙였다.

한화에어로는 지난해 말 센트럴코네티컷 주립대에 20만 달러를 투자해 기계공학과 엔지니어링 디자인 랩 설치를 지원했다. 지금까지 코네티컷 인근 지역 대학과 공업 고등학교 등에서 100여명의 기술직 인재를 신입 직원으로 채용했다. 또 항공산업 재투자로 20개의 새로운 일자리를 창출했고, 이를 통해 소비세 감면 혜택을 받기도 했다.

yagoojoa@news1.kr

대표이사/발행인/편집인 : 이영섭

|

편집국장 : 채원배

|

주소 : 서울시 종로구 종로 47 (공평동,SC빌딩17층)

|

사업자등록번호 : 101-86-62870

|

고충처리인 : 김성환

|

청소년보호책임자 : 안병길

|

통신판매업신고 : 서울종로 0676호

|

등록일 : 2011. 05. 26

|

제호 : 뉴스1코리아(읽기: 뉴스원코리아)

|

대표 전화 : 02-397-7000

|

대표 이메일 : webmaster@news1.kr

Copyright ⓒ 뉴스1. All rights reserved. 무단 사용 및 재배포, AI학습 활용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