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J제일제당 '퀴진케이', 중국 요리대회에 K-푸드 심었다

국제요리대회서 CJ 제품 활용한 'CJ 챌린지 라이브 경연' 개최

최근 중국 칭다오에서 열린 '2024 K-푸드 청도 국제요리대회'의 'CJ 챌린지 라이브 경연' 코너에 참가한 한·중 셰프들이 단체사진을 찍고 있다.(CJ제일제당제공)
최근 중국 칭다오에서 열린 '2024 K-푸드 청도 국제요리대회'의 'CJ 챌린지 라이브 경연' 코너에 참가한 한·중 셰프들이 단체사진을 찍고 있다.(CJ제일제당제공)

(서울=뉴스1) 김진희 기자 = CJ제일제당(097950)은 중국 칭다오(靑島)에서 최근 열린 '2024 K-푸드 청도 국제요리대회'에서 'CJ 챌린지 라이브 경연' 코너를 신설해 성황리에 마쳤다고 4일 밝혔다.

이번 라이브 경연은 글로벌 한식 셰프 발굴을 위한 퀴진케이 프로젝트의 일환으로, CJ제일제당이 제품을 후원했다.

CJ 챌린지 라이브 경연에 참가한 한국·중국 셰프들은 만두, 떡볶이, 다시다, 장류 등 중국 현지에서 인기 있는 K-푸드 제품을 활용한 다양한 요리를 선보였다.

양국 조리대학 교수 및 조리 명인 등이 심사위원으로 참석해 "한국 셰프들은 '한식 세계화'의 면모를, 중국 셰프들은 '한식 현지화'의 진수를 잘 보여줬다"는 평가를 받았다.

중국 부문 1등에는 리우쉐위안(刘雪源)의 '만두 돗단배'가 선정됐다. 비비고 삼선 왕교자를 청도식으로 구워 내 돗단배 모양의 만두로 색다르게 선보인 메뉴다.

한국 부문 1등에는 김동현 학생의 비비고 부추 왕교자를 활용한 '새우 멘보샤'가 뽑혔다. 부추 왕교자의 속과 탱글한 새우를 곁들어 풍미와 식감을 잘 살렸다는 호평을 받았다.

퀴진케이는 향후에도 세계 각국에서 열리는 요리대회 후원에 앞장설 계획이다. 글로벌 셰프들이 어릴 때부터 한식에 대한 관심을 갖고 한국 식재료를 활용한 다양한 메뉴 개발에 힘써 미래의 '한식 전도사'가 될 수 있도록 하기 위함이다.

2024 K-푸드 청도 국제요리대회는 한국음식의 우수성을 알리고 세계 각국에서 한식 전문 인력을 양성하기 위해 마련됐다. 사단법인 한국음식문화원, 청도호텔관리직업기술대학교와 청도시이창구 인적자원사회보장국이 주관하고, 농림축산식품부, 외교부, 문화체육관광부, 한식진흥원, CJ제일제당 등이 후원한다. 한국과 중국 셰프 200여 명이 참여해 한국 대표 식재료인 '삼'(홍삼·인삼·산삼)을 주제로 다양한 메뉴를 선보였다.

박소연 CJ제일제당 퀴진케이 담당자는 "국내외 셰프들이 서로 교류하고 협력할 수 있는 장을 마련함과 동시에 중국 현지에서 한식에 대한 관심을 고취시킬 수 있는 의미 있는 시간이었다"며 "글로벌 경쟁력을 가진 한식 전문 인재를 발굴하고 육성할 수 있도록 다양한 기회를 마련할 것"이라고 말했다.

jinny1@news1.kr

대표이사/발행인/편집인 : 이영섭

|

편집국장 : 채원배

|

주소 : 서울시 종로구 종로 47 (공평동,SC빌딩17층)

|

사업자등록번호 : 101-86-62870

|

고충처리인 : 김성환

|

청소년보호책임자 : 안병길

|

통신판매업신고 : 서울종로 0676호

|

등록일 : 2011. 05. 26

|

제호 : 뉴스1코리아(읽기: 뉴스원코리아)

|

대표 전화 : 02-397-7000

|

대표 이메일 : webmaster@news1.kr

Copyright ⓒ 뉴스1. All rights reserved. 무단 사용 및 재배포, AI학습 활용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