장재훈 현대차 사장 "美 조지아 주지사와 투자·협력 강화 논의"

브라이언 켐프 주지사 방한해 여의도서 '조지아의 밤' 행사

장재훈 현대차 사장이 17일 서울 콘래드 호텔에서 열린 '조지아의 밤' 행사에서 기자들의 질문에 답변하고 있다.
장재훈 현대차 사장이 17일 서울 콘래드 호텔에서 열린 '조지아의 밤' 행사에서 기자들의 질문에 답변하고 있다.

(서울=뉴스1) 배지윤 이동희 기자 = 장재훈 현대자동차(005380) 사장은 17일 "미국 조지아주는 현대차뿐 아니라 한국 기업이 가장 많이 진출해 있는 지역"이라며 "투자 규모와 협력 관계 강화 등에 대한 얘기를 주로 나눌 것 같다"고 밝혔다.

이날 장 사장은 서울 여의도 콘래드 호텔에서 열린 '조지아의 밤' 행사에서 기자들과 만나 "조지아주에 신공장이 있고 새롭게 시도도 하는 부분이 있다"며 이같이 밝혔다.

조지아 신공장 운영 방식에 대해서는 "일단 전기차가 제일 우선"이라며 "전기차에 대한 캐즘 현상으로 일시적인 수요 변동이 예상되지만 궁극적으로 전기차로 가는 방향이 맞다"고 말했다.

현재 현대차는 조지아주에 '현대차그룹 메타플랜트 아메리카'(HMGMA)를 설립 중으로 올해 4분기 완공을 목표로 삼고 있다. 당초 전기차 전용 공장으로 계획됐지만 전기차 수요 성장 정체로 하이브리드차 병행 생산을 고려하는 것으로 알려졌다.

함께 행사에 참석한 송호성 기아 사장은 소형 전기 SUV(스포츠유틸리티차량) EV3에 대해 언급했다. 송 사장은 "EV3 국내 인도를 앞두고 있다"며 "우선 국내에서 생산할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2019년 이후 5년 만에 방한한 브라이언 켐프 조지아 주지사는 이날 콘래드 호텔에서 조지아의 밤을 열고 현대차그룹·LG그룹·SK그룹 등 국내 대기업 경영진들을 초대해 투자 유치 세일즈를 위한 자리를 가진다.

jiyounbae@news1.kr

대표이사/발행인/편집인 : 이영섭

|

편집국장 : 채원배

|

주소 : 서울시 종로구 종로 47 (공평동,SC빌딩17층)

|

사업자등록번호 : 101-86-62870

|

고충처리인 : 김성환

|

청소년보호책임자 : 안병길

|

통신판매업신고 : 서울종로 0676호

|

등록일 : 2011. 05. 26

|

제호 : 뉴스1코리아(읽기: 뉴스원코리아)

|

대표 전화 : 02-397-7000

|

대표 이메일 : webmaster@news1.kr

Copyright ⓒ 뉴스1. All rights reserved. 무단 사용 및 재배포, AI학습 활용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