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성생명, 납입 완료 후 노후보장 강화한 ‘삼성 플러스원 건강보험’ 출시

납입 완료 이후 개시되는 '플러스보장플랜'으로 보장을 더 든든하게

삼성 플러스원 건강보험 출시/사진제공=삼성생명
삼성 플러스원 건강보험 출시/사진제공=삼성생명

(서울=뉴스1) 박재찬 보험전문기자 = 삼성생명은 ‘삼성 플러스원 건강보험(무배당, 저해약환급금형)’을 판매한다고 10일 밝혔다.

‘삼성 플러스원 건강보험’은 다양한 특약을 선택 가능하도록 설계하여 고객 맞춤형 보장을 제공하는 종합건강보험이다.

특히, ‘플러스보장플랜’ 제도를 신설해 나이가 들어 보장이 더 필요한 시기에 보장을 추가로 제공한다.

플러스보장플랜은 가입시점에 2가지 플랜(플러스사망보장플랜·플러스시니어보장플랜) 중 하나를 선택해, 보험료 납입이 완료된 이후 선택한 플랜의 보장이 개시되는 구조다.

‘플러스사망보장플랜’은 플랜 보험가입 금액만큼 사망보장을, ‘플러스시니어보장플랜’은 진단·입원·간병·수술·치료 등 21종의 건강 관련 보장을 추가적으로 보장한다. 단, 플랜 선택 후에는 중도 변경이 어려워 가입시점에 꼼꼼히 확인하고 선택하는 것이 좋다.

또 이 상품은 가입 시 건강할 때 미리 받은 언더라이팅(보험 가입 심사) 기준으로 보장이 개시된다. 보장 개시 시점에 별도의 심사를 받지 않아도 된다는 점에서 고객의 편의성을 높였다.

‘삼성 플러스원 건강보험’은 전이암직접치료보장특약, 전이암항암약물치료특약 등 신규 개발한 특약을 탑재했다. 점점 길어지고 있는 암발생후 생존기간에 추가발생이 염려되는 전이암에 대한 보장을 더한 것이다.

기존 원발암 보장은 물론, 새로운 특약을 통해 전이암과 고액치료비암의 직접치료에 대한 보장을 다양하게 제공한다.

해당 특약은 보장을 한 번 받고 소멸하는 암치료비 보장이 아니라, 최대 10년간 연 1회 한도로 최대 10번을 받을 수 있는 다회보장특약으로, 환자들이 부담을 느끼는 암치료비에 대한 걱정을 줄여준 것이 특징이다.

삼성생명 관계자는 “‘삼성 플러스원 건강보험(무배당, 저해약환급금형)’은 암·뇌혈관질환·심혈관질환 등 3대 진단은 물론 암보장까지 든든하도록 보장을 플러스한 상품”이라며 “노후에 더 필요한 시니어 보장을 미리 현명하게 준비하려는 고객에게 적합하다”고 말했다.

jcppark@news1.kr

대표이사/발행인/편집인 : 이영섭

|

편집국장 : 채원배

|

주소 : 서울시 종로구 종로 47 (공평동,SC빌딩17층)

|

사업자등록번호 : 101-86-62870

|

고충처리인 : 김성환

|

청소년보호책임자 : 안병길

|

통신판매업신고 : 서울종로 0676호

|

등록일 : 2011. 05. 26

|

제호 : 뉴스1코리아(읽기: 뉴스원코리아)

|

대표 전화 : 02-397-7000

|

대표 이메일 : webmaster@news1.kr

Copyright ⓒ 뉴스1. All rights reserved. 무단 사용 및 재배포, AI학습 활용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