예탁결제원 "잠자는 421억원어치 주식·배당금 찾아가세요"

'실기주과실 찾아주기 캠페인' 추진

(예탁원 제공)
(예탁원 제공)

(서울=뉴스1) 이기림 기자 = 한국예탁결제원은 12월15일까지 대표적인 휴면 금융투자재산 중 하나인 실기주과실의 주인을 찾아주기 위해 '실기주과실 찾아주기 캠페인'을 추진할 계획이라고 16일 밝혔다.

투자자들이 증권회사에서 실물주권을 인출한 후 본인의 이름으로 명의개서를 하지 않은 주식(실기주)으로부터 발생한 실기주과실(배당금, 배당주식, 무상주식 등)은 10월말 기준 대금 421억원, 주식 196만7000주 규모다.

예탁결제원은 2018년부터 '실기주과실 찾아주기 캠페인'을 정기 개최해 오고 있으며, 최근 5년간 예탁결제원은 실기주주에게 실기주과실주식 약 142만주, 실기주과실대금 약 70억1000만원을 반환지급했다.

예탁결제원은 "앞으로도 잠자고 있는 실기주과실을 주인이 빨리 찾아갈 수 있도록 꾸준히 노력할 예정"이라며 "시장과 함께 성장하는 혁신 금융플랫폼으로서 투자자 보호를 위해 휴면 증권투자재산의 주인을 찾아주기 위한 노력을 지속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lgirim@news1.kr

대표이사/발행인/편집인 : 이영섭

|

편집국장 : 채원배

|

주소 : 서울시 종로구 종로 47 (공평동,SC빌딩17층)

|

사업자등록번호 : 101-86-62870

|

고충처리인 : 김성환

|

청소년보호책임자 : 안병길

|

통신판매업신고 : 서울종로 0676호

|

등록일 : 2011. 05. 26

|

제호 : 뉴스1코리아(읽기: 뉴스원코리아)

|

대표 전화 : 02-397-7000

|

대표 이메일 : webmaster@news1.kr

Copyright ⓒ 뉴스1. All rights reserved. 무단 사용 및 재배포, AI학습 활용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