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B국민은행 직원 첫째 낳으면 1000만원, 셋째는 2000만원 받는다

노사 합의 통해 출생·육아 관련 지원 대폭 상향
배우자 출산 휴가, 의료비 지원, 단축 근무도 확대

지난 26일 서울 영등포구 여의도 KB국민은행 신관 회의실에서 열린 '2024년 2/4분기 노사협의회 조인식'에서 이재근 KB국민은행장(왼쪽)과 김정 KB국민은행지부 위원장이 기념사진을 촬영하고 있다.
지난 26일 서울 영등포구 여의도 KB국민은행 신관 회의실에서 열린 '2024년 2/4분기 노사협의회 조인식'에서 이재근 KB국민은행장(왼쪽)과 김정 KB국민은행지부 위원장이 기념사진을 촬영하고 있다.

(서울=뉴스1) 박동해 기자 = 국민은행이 국가적 저출생 위기를 극복하기 위해 사내 출생·육아 관련 지원을 대폭 늘리기로 했다.

KB국민은행은 노사 간 합의를 통해 사내 출생·육아 관련 복지 및 인사 제도를 확대한다고 27일 밝혔다.

국민은행은 노사는 △출생 장려금 상향 △난임 의료비 지원 강화 △배우자 출산 휴가 확대 △육아기 근로시간 단축 이용활성화 4가지 개선방안을 마련했다.

먼저 출생 장려금은 기존 첫째 80만원, 둘째 100만원, 셋째 300만원에서 각각 1000만원, 1500만원, 2000만원으로 대폭 상향된다.

난임 의료비도 현재 500만원에서 1000만원까지 늘리고 배우자 출산휴가 기간도 기존 10일에서 20일로 확대된다.

더불어 육아기 근로 단축 요건도 '9세 또는 초등학교 3학년 이하 자녀'를 둔 경우에서 '12세 이하 또는 초등학교 6학년 이하의 자녀' 완화된다.

국민은행 노사는 지난 26일 개선방안에 합의했으며 출생 장려금 상향과 난임 의료비 지원 강화를 즉시 시행했다. 출산휴가 확대와 근로시간 단축 활성화는 올 하반기부터 적용된다.

국민은행은 "지속 가능한 사회를 위한 저출생 극복의 필요성에 노사 모두가 적극 공감해 출생 및 육아 지원 강화에 합의를 이루게 됐다"고 설명했다.

potgus@news1.kr

대표이사/발행인/편집인 : 이영섭

|

편집국장 : 채원배

|

주소 : 서울시 종로구 종로 47 (공평동,SC빌딩17층)

|

사업자등록번호 : 101-86-62870

|

고충처리인 : 김성환

|

청소년보호책임자 : 안병길

|

통신판매업신고 : 서울종로 0676호

|

등록일 : 2011. 05. 26

|

제호 : 뉴스1코리아(읽기: 뉴스원코리아)

|

대표 전화 : 02-397-7000

|

대표 이메일 : webmaster@news1.kr

Copyright ⓒ 뉴스1. All rights reserved. 무단 사용 및 재배포, AI학습 활용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