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씨티은행, 3분기 순이익 743억…전년比 21% 증가

한국씨티은행 본점 모습(한국씨티은행 제공)
한국씨티은행 본점 모습(한국씨티은행 제공)

(서울=뉴스1) 한유주 기자 = 한국씨티은행이 올해 3분기 전년 동기 대비 21% 증가한 743억원의 당기순이익을 거뒀다고 14일 밝혔다.

한국씨티은행의 3분기 총수익은 2775억원으로 전년동기대비 16% 증가했다. 이자수익은 소비자금융 부문의 대출자산 감소에도 순이자마진 개선으로 2.3% 증가했다. 비이자수익은 외환·파생상품·유가증권 관련 수익 증가로 전년 동기 대비 90% 증가했다.

3분기 비용은 전년 동기 대비 8.7% 증가한 1542억원으로 집계됐다.

대손비용은 267억원으로, 소비자 금융 여신 감소로 대손충당금 환입이 증가한 기저효과로 인해 전년 동기 대비 60.8% 증가했다.

9월말 BIS 자기자본비율 및 보통주자본비율은 27.87%, 26.82%로 각 10.45%p, 10.11%p 상승했다.

소비자금융 부문 단계적 폐지로 9월말 고객대출자산은 전년동기대비 16.9% 감소한 14조9000억원으로 집계됐다. 예수금은 전년 동기 대비 12.7% 감소한 20조7000억원이다. 9월말 예대율은 52.7%를 기록했다.

3분기 총자산순이익률과 자기자본순이익률은 0.64% 및 5.07%로 전년 동기 대비 각 0.17%p, 0.72%p 상승했다.

유명순 한국씨티은행장은 "한국씨티은행은 수익의 중요한 부분을 차지하는 비이자수익의 괄목한 성장에 힘입어 전년동기대비 16% 증가한 2775억원의 총수익을 기록했다"며 "수익원 다변화와 비이자수익 확대에 있어 가시적인 성과를 거두고 있으며 전체적인 수익성과 비용 효율성도 향상되고 있다"고 말했다.

why@news1.kr

대표이사/발행인/편집인 : 이영섭

|

편집국장 : 채원배

|

주소 : 서울시 종로구 종로 47 (공평동,SC빌딩17층)

|

사업자등록번호 : 101-86-62870

|

고충처리인 : 김성환

|

청소년보호책임자 : 안병길

|

통신판매업신고 : 서울종로 0676호

|

등록일 : 2011. 05. 26

|

제호 : 뉴스1코리아(읽기: 뉴스원코리아)

|

대표 전화 : 02-397-7000

|

대표 이메일 : webmaster@news1.kr

Copyright ⓒ 뉴스1. All rights reserved. 무단 사용 및 재배포, AI학습 활용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