글로벌 사로잡은 K팝…4개 부문 수상+뉴진스·스키즈 무대까지 [2023 BBMMs]

'2023 빌보드 뮤직 어워즈' 20일 열려

2023 빌보드 뮤직 어워즈 영상 갈무리
2023 빌보드 뮤직 어워즈 영상 갈무리

(서울=뉴스1) 안태현 기자 = '2023 빌보드 뮤직어워즈'에서 K팝 아티스트들이 4개 부문 수상과 더불어 화려한 퍼포먼스로 글로벌 음악 팬들의 시선을 한몸에 받았다.

2023 빌보드 뮤직 어워즈(Billboard Music Awards, 이하 2023 BBMAs)은 20일 오전(한국시간) 비대면 형식으로 열렸다. 이번 시상식은 기존처럼 생방송이 아닌 사전 녹화 뒤 공개됐으며, 시상이 이뤄진 후 수상자들의 소감이 짧은 클립으로 소개됐다.

올해 시상식은 69개 부문의 시상이 이뤄지는 가운데, '톱 글로벌 K팝 아티스트' '톱 K팝 투어' '톱 K팝 앨범' '톱 글로벌 K팝 송' 등 4개의 K팝 부문이 신설되면서 세계 음악 시장에서 더욱 위상이 높아진 K팝의 존재감을 엿볼 수 있게 했다.

이날 시상식에서는 먼저 방탄소년단의 정국이 '세븐'(SEVEN)으로 피프티 피프티의 '큐피드'(CUPID), 지민의 '라이크 크레이지'(Like Crazy), 뉴진스의 '디토'(Ditto)와 'OMG'를 제치고 '톱 글로벌 K팝 송'을 수상하는 영예를 안았다.

정국은 "아미(공식 팬덤명)가 없었다면 이 곡은 의미를 가지지 못했을 거다"라며 "모두가 이 트랙을 즐길 수 있기를 바란다, 모두와 좋은 음악을 공유할 수 있어 기쁘다"라고 소감을 밝혔다.

2023 빌보드 뮤직 어워즈 영상 갈무리
2023 빌보드 뮤직 어워즈 영상 갈무리

이어 '톱 K팝 아티스트' 트로피의 주인은 뉴진스가 됐다. 뉴진스는 수상 후 "우리는 항상 서로에게 영감을 주고 믿음을 주고 우정을 쌓고 있다"라며 "이게 없으면 우리는 뉴진스가 될 수 없다고 생각한다, 팬 여러분께 우리가 얼마나 감사한지 말로 할 수 없지만 여러분이 주신 만큼 행복을 주겠다"라고 수상 소감을 전했다.

스트레이키즈는 정규 3집 '파이브스타'(5-STAR)로 '톱 K팝 앨범'을 수상했다. 트로피를 받은 스트레이키즈는 "이 좋은 선물을 준 빌보드와 팬 스테이(공식 팬덤명)에게 감사하다"라며 "스테이 덕분에 이렇게 말도 안 되게 값진 상을 받게 됐다"라고 훈훈한 소감을 전했다.

이외에도 블랙핑크는 방탄소년단 슈가, 트와이스가 함께 후보로 올라가 있던 '톱 K팝 투어' 부문의 트로피를 품에 안으며 처음으로 빌보드 뮤직 어워즈에서 수상의 영예를 안게 됐다.

아쉽게도 '톱 듀오 그룹'에 노미네이트 됐던 뉴진스는 멕시코 밴드 푸에르자 레지다에게 밀려 수상이 불발됐다. 또한 뉴진스가 '톱 빌보드 글로벌 아티스트(미국 제외)'에, 방탄소년단 멤버 지민이 '톱 셀링 송' 후보에 이름을 올렸지만 테일러 스위프트가 해당 부문들을 수상하면서 트로피를 들어올리지 못했다.

이날 시상식에서는 뉴진스와 스트레이키즈가 퍼포머로 출격해 화제를 모으기도 했다. 뉴진스는 '슈퍼 샤이'(Super Shy)와 'OMG'를 선곡해 무대에 올라 K팝 걸그룹 최초로 빌보드 뮤직 어워즈 무대에 오르는 영예를 안게 됐다.

더불어 스트레이키즈는 'S-클래스'(S-Class)와 '라라라라'(LALALALA)를 선곡해 퍼포먼스 무대를 펼치며 글로벌 팬들의 관심을 받았다. 특히 스트레이키즈 멤버들은 카리스마 넘치는 비주얼의 의상을 입고 파워풀한 퍼포먼스를 펼치며 글로벌 아티스트로서의 입지를 더욱 공고히 했다.

한편 빌보드 뮤직 어워즈는 아메리칸 뮤직 어워즈, 그래미 어워즈와 함께 미국 3대 대중음악 시상식으로 꼽힌다.

올해 시상식에서는 모건 월렌이 '톱 남자 아티스트', '톱 핫 100 아티스트', '톱 스트리밍 송스 아티스트' 등 총 11개 부문에서 최다 수상자가 됐으며, 뒤를 이어 테일러 스위프트가 10개 부문 수상자가 되면서 '컨트리 음악'이 크게 주목받은 모습을 보였다.

taehyun@news1.kr

대표이사/발행인/편집인 : 이영섭

|

편집국장 : 채원배

|

주소 : 서울시 종로구 종로 47 (공평동,SC빌딩17층)

|

사업자등록번호 : 101-86-62870

|

고충처리인 : 김성환

|

청소년보호책임자 : 안병길

|

통신판매업신고 : 서울종로 0676호

|

등록일 : 2011. 05. 26

|

제호 : 뉴스1코리아(읽기: 뉴스원코리아)

|

대표 전화 : 02-397-7000

|

대표 이메일 : webmaster@news1.kr

Copyright ⓒ 뉴스1. All rights reserved. 무단 사용 및 재배포, AI학습 활용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