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진실 아들' 최환희 "홍진경 '살 안 빼면 연예인 못한다' 조언, 충격"

엄정화 유튜브
엄정화 유튜브

(서울=뉴스1) 윤효정 기자 = 고(故) 최진실의 아들이자 지플랫이란 이름으로 가수 활동 중인 최환희가 방송인 홍진경의 살 빼라는 조언을 받았다고 했다.

엄정화는 7일 자신의 유튜브 채널에 절친인 최환희와 홍진경을 만나 이야기를 나누는 영상을 공개했다.

홍진경과 최환희는 식사하면서 이날의 첫 끼라고 했다. 엄정화는 "살을 빼는 것이냐, 예전에 진경이가 살 빼라고 했다며"라고 물었다. 최환희는 "빼놓고 유지하고 있다, (홍진경은) 엄청 예전에 말해준 거다"라고 답했다.

홍진경은 "얘를 오랜만에 만났는데 이런(살찐) 거다, 그때 얘가 방송할 계획이 있었다, 충격요법으로 말해줘야겠다고 생각했다"라면서 당시 상황을 떠올렸다.

최환희는 "그냥 빼라고 말한 게 아니고 '카메라 앞에 잡히는 연예인들을 실제로 보면 훨씬 더 말랐다, 그렇게 깡말라야 화면에 일반인처럼 나온다, 너 여기서 살 안 빼면 연예인 못한다'라고 했다"고 말했다.

이어 "제가 살찐 거를 알고 있었고 익숙해져 있었으면 충격을 덜 받았을 거다, 그런데 그때는 내가 살이 찐지도 모르게 쪘다, 이모(홍진경) 말을 듣고 거울을 봤는데 진짜 쪄있더라, 그 당시 사진도 다 턱선이 없다, 이거 심각하다 싶어서 살을 뺐다, 그때 감사하게 생각한다, 제 인생 조언 중의 하나"라고 말했다.

ichi@news1.kr

대표이사/발행인/편집인 : 이영섭

|

편집국장 : 채원배

|

주소 : 서울시 종로구 종로 47 (공평동,SC빌딩17층)

|

사업자등록번호 : 101-86-62870

|

고충처리인 : 김성환

|

청소년보호책임자 : 안병길

|

통신판매업신고 : 서울종로 0676호

|

등록일 : 2011. 05. 26

|

제호 : 뉴스1코리아(읽기: 뉴스원코리아)

|

대표 전화 : 02-397-7000

|

대표 이메일 : webmaster@news1.kr

Copyright ⓒ 뉴스1. All rights reserved. 무단 사용 및 재배포, AI학습 활용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