송강호 "조문 빈소서 유재석 처음 봐…인상 강렬, 대단한 사람 같았다"

(유튜브 채널 '뜬뜬' 갈무리)
(유튜브 채널 '뜬뜬' 갈무리)

(서울=뉴스1) 신초롱 기자 = 배우 송강호가 유재석의 첫인상을 언급했다.

15일 유튜브 채널 '뜬뜬'에는 '첫 만남은 핑계고'라는 제목의 영상이 올라왔다. 게스트로 송강호, 변요한, 진기주가 출연했다.

송강호는 "유재석 씨와는 두 번을 뵌 것 같은데 슥 스치면서 인사를 나눈 게 다인 거 같다. 되게 반갑다"라고 말문을 연 뒤 "우리가 기억하실지 모르겠지만 두어 번 지나가면서 인사하지 않았나"라고 물었다.

이에 유재석은 "시상식에서 뵀었나"라고 물었다. 송강호는 "시상식은 워낙 많은 사람들이 만나니까"라며 웃었다.

(유튜브 채널 '뜬뜬' 갈무리)
(유튜브 채널 '뜬뜬' 갈무리)

대화를 이어가던 송강호는 "유재석 씨하고 정식으로 인사한 게 오늘이 처음이다"라고 말했다. 유재석은 "저도 데뷔하고 근 30년 만에 형님을 뵙게 됐다. 제가 안 그런 척했지만 오늘 진짜 저한테는 뜻깊은 날이다"라며 "다음에 우연한 기회에 보면 달려가서 적극적으로 좀 (하겠다)"고 말했다. 송강호는 긍정의 미소를 지었다.

송강호는 우연히 유재석을 봤던 기억을 떠올렸다. 그는 "조문을 갔다가 지나가면서 뵀는데 너무 예의가 바르더라. 그때 알아봤다. 이분이 참 대단한 사람이구나. 그렇게 인사하기 쉽지 않은데 모든 분에게 겸손하게 인사하는 거 보고 지나가면서 봤는데도 굉장히 인상이 강렬했다"고 밝혔다.

이어 "참 만나 뵙고 싶었는데 오붓하게 저희끼리 '삼식이 삼촌'이라는 시리즈를 통해 만나니까 너무 좋다"고 덧붙였다.

rong@news1.kr

대표이사/발행인/편집인 : 이영섭

|

편집국장 : 채원배

|

주소 : 서울시 종로구 종로 47 (공평동,SC빌딩17층)

|

사업자등록번호 : 101-86-62870

|

고충처리인 : 김성환

|

청소년보호책임자 : 안병길

|

통신판매업신고 : 서울종로 0676호

|

등록일 : 2011. 05. 26

|

제호 : 뉴스1코리아(읽기: 뉴스원코리아)

|

대표 전화 : 02-397-7000

|

대표 이메일 : webmaster@news1.kr

Copyright ⓒ 뉴스1. All rights reserved. 무단 사용 및 재배포, AI학습 활용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