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나솔' 16기 상철 "영숙·영철·변혜진, 허위사실 유포 및 명예훼손 혐의로 고소"

영숙, 상철 인스타그램 갈무리
영숙, 상철 인스타그램 갈무리

(서울=뉴스1) 안태현 기자 = '나는 솔로' 16기 상철이 영숙, 영철과 '돌싱글즈' 출연자 변혜진을 고소하겠다고 밝혔다.

21일 상철은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저는 16기 영숙, 영철, '돌싱글즈' 변혜진씨를 허위사실 유포로 인한 명예훼손 (혐의)라는 죄목으로 경찰에 고소장을 제출하려고 한다"라는 글을 게시했다.

상철은 "최근 저와 관련된 불미스러운 일들로 인해 '나는 솔로'를 즐겁게 시청하셨던 시청자 여러분들께, 그리고 '나는 솔로' 제작진분들께, 송구스러운 마음이 들어서, 여러 날을 밤잠을 이루지 못하고 있다"라며 "그러던 와중에 이 불미스러운 사태를 빠르게 정리하는 것이 시청자 여러분들께 제 마지막 도리가 아닐까 하는 생각이 불현듯 들었다"라고 고소를 결심하게 된 배경을 밝혔다.

상철은 "최근 16기 영숙, 영철, 변혜진씨는 인터뷰, 인스타그램 등을 통해 저에 대한 허위 사실을 무분별하게 유포하고 있다"라며 "명백한 허위사실을 무분별하게 유포하는 행위는 형법상 아주 무거운 죄"라고 주장했다.

이어 "저는 끝까지 이들을 엄벌에 처하여 사람으로서 해도 되는 행위와, 그렇지 않은 행위에 대해서 이들에게 명백히 알려줄 생각"이라고 썼다.

상철은 또한 "지금 이 글을 쓰는 순간에도, 저의 이런 결정이 시청자 여러분들과 '나는 솔로' 제작진들에게 큰 누를 끼친다는 생각이 머릿속을 가득 채운다"라며 "그래서 자책감이 들어 망설여지는 것도 사실"이라고 말했다.

그러면서 "그러나 더 이상 이 사태를 방치하는 것 또한 이 상황을 오히려 조장하는 것이 될 수 있기에 무겁고 참담한 심정으로 고소장 제출 사실을 알린다"라고 강조했다.

한편 상철은 '나는 솔로' 16기 출연 이후 함께 출연했던 영숙, 영철과 더불어 '돌싱글즈' 출연자 변혜진과 갈등을 빚고 있다.

특히 지난 20일 영숙은 상철이 자신에게 보낸 성적인 메시지까지 공개하면서 "늙은 저질 미국인 X아 순진한 척 그만하고, 카톡 짜깁기해서 날 모함하지 않았으면"이라는 글을 남겼다.

이에 상철은 "섹드립 대부분 짜깁기지만 서로 좋아하는 성인 남녀간의 이성관계에서 진한 대화, 섹드립 전혀 문제 될 것 없다"라며 "제가 명확하게 헤어지자고 여러 번 얘기했는데 계속 영숙이가 맘을 정리하지 않고 미련을 가졌던 카톡 내용이 수두룩 하다"라고 주장했다.

taehyun@news1.kr

대표이사/발행인/편집인 : 이영섭

|

편집국장 : 채원배

|

주소 : 서울시 종로구 종로 47 (공평동,SC빌딩17층)

|

사업자등록번호 : 101-86-62870

|

고충처리인 : 김성환

|

청소년보호책임자 : 안병길

|

통신판매업신고 : 서울종로 0676호

|

등록일 : 2011. 05. 26

|

제호 : 뉴스1코리아(읽기: 뉴스원코리아)

|

대표 전화 : 02-397-7000

|

대표 이메일 : webmaster@news1.kr

Copyright ⓒ 뉴스1. All rights reserved. 무단 사용 및 재배포, AI학습 활용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