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선화, 노력 결실 맺은 한 해…영화제 초청에 조연상 후보까지

한선화(키이스트, (주)마인드마크, 꼼빠니아, 판씨네마 제공)
한선화(키이스트, (주)마인드마크, 꼼빠니아, 판씨네마 제공)

(서울=뉴스1) 고승아 기자 = 배우 한선화가 꽉 찬 2023년을 완성시켰다.

2023년 한선화는 '수확의 해'를 보냈다. 그는 영화, 드라마 등을 통해 배우로서 싹을 틔우며 올해 알찬 수확을 거둔 것이다.

먼저 한선화는 지난해 공개된 티빙 오리지널 드라마 '술꾼도시여자들'(이하 '술도녀') 시리즈다. 일명 '술도녀' 열풍을 일으킨 한선화는 올 상반기에도 그 인기를 이어가며, '술도녀2'로 시청자들과 만나 때로는 솔직하게, 때로는 묵직한 한 방으로 인생 캐릭터 한지연의 매력을 전했다. 특히 어딘가에서 정말 살고 있을 것 같을 정도로 디테일한 연기를 펼쳤고, 기세를 이어 광고, 화보의 주인공이 되어 꾸준한 관심을 받았다.

이후 한선화는 지난 8월 개봉한 영화 '달짝지근해: 7510'으로 수확을 거뒀다. 예측불가능한 은숙 역으로 분한 한선화는 적재적소에 등장하며 존재감을 입증, 극에 재미를 더하는 동시에 버라이어티함을 극대화시켰다. 이어 그는 10월 개최된 '제28회 부산국제영화제'에 초정돼 관객들과 진솔한 대화를 나누며 잊지 못할 추억을 만들었다. 여기에 오는 24일 열리는 '제44회 청룡영화상' 여우조연상 후보에도 오르면서 특별한 한 해를 마무리할 예정이다.

끝으로 오는 12월6일 영화 '교토에서 온 편지' 개봉을 앞두고 있다. '달짝지근해: 7510' 이전에 한선화는 이 작품으로 '제27회 부산국제영화제'를 찾은 바. 좌절된 자신의 꿈과 엄마에 대한 걱정 사이에서 방황하는 둘째 딸 혜영 역을 맡은 그는 당시 켜켜이 쌓아 올린 감정선을 관객들에게 전달했고, 개봉일이 확정되기 전부터 많은 관심을 이끌어냈을 정도로 진한 여운을 남겼다.

특히 이 작품은 프랑스, 스페인, 런던, 바르셀로나, 오사카 등 해외영화제에서 작품성을 인정받았던 터라 주연을 맡은 한선화에 대한 기대도 높아졌다. 그는 이번 작품에서 캐릭터성이 짙은 연기를 소화할 수 있는 배우를 넘어 삶을 이야기하는 배우로 한 단계 성장한 모습을 보여줄 예정이다.

한선화는 이에 그치지 않고 오는 2024년에도 결실을 맺을 전망이다. 꾸준히 연기 역량을 넓히고 있는 그가 또 어떤 작품으로 대중 앞에 설지 귀추가 주목된다.

seunga@news1.kr

대표이사/발행인/편집인 : 이영섭

|

편집국장 : 채원배

|

주소 : 서울시 종로구 종로 47 (공평동,SC빌딩17층)

|

사업자등록번호 : 101-86-62870

|

고충처리인 : 김성환

|

청소년보호책임자 : 안병길

|

통신판매업신고 : 서울종로 0676호

|

등록일 : 2011. 05. 26

|

제호 : 뉴스1코리아(읽기: 뉴스원코리아)

|

대표 전화 : 02-397-7000

|

대표 이메일 : webmaster@news1.kr

Copyright ⓒ 뉴스1. All rights reserved. 무단 사용 및 재배포, AI학습 활용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