에이핑크 윤보미, 3층 규모 전원주택 공개…마당에 테라스+텃밭까지

유튜브 채널 뽐뽐뽐 캡처
유튜브 채널 뽐뽐뽐 캡처

(서울=뉴스1) 장아름 기자 = 걸그룹 에이핑크 윤보미가 최근 이사한 3층 전원주택을 공개했다.

윤보미는 지난 22일 자신의 유튜브 채널 '뽐뽐뽐'을 통해 언니, 반려견 세 마리와 사는 3층 전원주택을 공개했다.

이날 공개된 영상에서 윤보미는 두 달 전에 이사했다고 밝혔다. 그는 "이사는 이 집이 끝날 때까지 이사하는 기간이라고 해도 될 만큼 아직까지 이사 중"이라며 여전히 정리 중인 상황을 알렸다.

이어 윤보미는 "룸투어라는 게 민망스럽지만 그래도 열심히 살고 있으니까 보여드리겠다"고 밝힌 뒤 마당부터 소개했다. 그는 "마당이 너무 크지도 작지도 않고 아기들이 놀 수 있을 만큼의 마당을 찾자 해서 여기로 왔다"고 설명했다.

또한 마당에는 상추와 깻잎을 심은 텃밭이 자리하고 있었다. 그뿐만 아니라 윤보미는 "여기 앉아서 이렇게 딱 커피도 마시고 문 열면 '아기들 논다!' 하는 공간"이라며 테라스도 소개해 눈길을 끌었다.

이어 1층 거실을 소개했다. 그는 "이번에 이사할 때 돈 쓰지 말자 해서 전 집에 있던 걸로 계속 쓰고 있다"고 말했다. 이어 게스트 화장실과 주방이 눈길을 끌었다. 주방에서 윤보미는 새로 구입한 커피머신을 소개, "나중에 카페를 하는 게 꿈이어서 하나 장만했는데 진짜 좋다"며 "쓰면서 불편하다고 생각한 점이 하나도 없었다"고 자랑했다.

이후 윤보미는 2층의 침실과 옷방을 공개했다. 복도에는 윤보미가 읽는 책들이 꽂힌 책장이 있었다. 윤보미의 방에는 화장대와 강아지 옷장으로 눈길을 끌었다.

3층에는 유튜브 장비가 있었다. 또한 게임 전용 좌석도 이목을 집중시켰다. 윤보미는 "요즘 배틀 그라운드를 조금씩 하고 있다"며 "'게임 안 하겠지' 하고서 게임 의자를 본가에 갖다 놨는데 여기 앉아서 하려니까 허라 아파 죽을 것 같다"고 토로해 웃음을 안겼다. 이밖에도 반려견 세 마리를 미용할 수 있는 공간과 장비도 감탄을 자아냈다.

aluemchang@news1.kr

대표이사/발행인/편집인 : 이영섭

|

편집국장 : 채원배

|

주소 : 서울시 종로구 종로 47 (공평동,SC빌딩17층)

|

사업자등록번호 : 101-86-62870

|

고충처리인 : 김성환

|

청소년보호책임자 : 안병길

|

통신판매업신고 : 서울종로 0676호

|

등록일 : 2011. 05. 26

|

제호 : 뉴스1코리아(읽기: 뉴스원코리아)

|

대표 전화 : 02-397-7000

|

대표 이메일 : webmaster@news1.kr

Copyright ⓒ 뉴스1. All rights reserved. 무단 사용 및 재배포, AI학습 활용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