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파격 헤어' 에릭 "얼마 전 싹 밀었다…두피 해방 위해 새치 염색 중단" [N샷]

에릭 인스타그램 ⓒ 뉴스1
에릭 인스타그램 ⓒ 뉴스1

(서울=뉴스1) 윤효정 기자 = 신화 멤버이자 배우인 에릭(문정혁)이 염색을 하지 않은 헤어스타일을 공개해 팬들의 시선을 집중시켰다.

23일 에릭은 인스타그램에 "날이 덥길래, 30대부터 2주마다 해온 새치염색으로부터 두피를 해방시켜주기로 했다"며 자신의 사진을 올렸다.

에릭은 이날 게재한 다른 사진에는 "오늘이 아니고 얼마 전 비오는 날 가서 싹밀고 왔지요"란 글을 덧붙였다.

사진 속 에릭은 염색을 하지 않아 흰머리가 보이는 짧은 헤어스타일을 한 모습이다. 평소 무대나 드라마에서의 스타일과 다른 평범한 일상을 공개하며 화제를 모으고 있다.

ichi@news1.kr

대표이사/발행인/편집인 : 이영섭

|

편집국장 : 채원배

|

주소 : 서울시 종로구 종로 47 (공평동,SC빌딩17층)

|

사업자등록번호 : 101-86-62870

|

고충처리인 : 김성환

|

청소년보호책임자 : 안병길

|

통신판매업신고 : 서울종로 0676호

|

등록일 : 2011. 05. 26

|

제호 : 뉴스1코리아(읽기: 뉴스원코리아)

|

대표 전화 : 02-397-7000

|

대표 이메일 : webmaster@news1.kr

Copyright ⓒ 뉴스1. All rights reserved. 무단 사용 및 재배포, AI학습 활용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