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재모 딸 "성교육 예능 출연, 민망했지만 용돈 준다 해서 출연"

11일 '마법의 성' 온라인 제작발표회

사진제공=E채널
사진제공=E채널

(서울=뉴스1) 안태현 기자 = '마법의 성' 안재모의 딸 안서영이 프로그램에 출연하게 된 계기에 대해 얘기했다.

11일 오전 E채널 자녀 성교육 과외 프로그램 '마법의 성'의 제작발표회가 온라인으로 진행됐다. 이날 행사에는 장윤정, 도경완, 안재모, 김병현, 김미려, 에바가 참석해 '마법의 성'에 대한 이야기를 나눴다.

안재모 딸 안서영은 프로그램에 출연하게 된 이유에 대해 "처음에는 민망할 것 같아서 나오기 싫었는데 서빈이와 아빠와 추억도 쌓고 용돈도 받으면 좋을 것 같아서 출연하게 됐다"라고 얘기해 웃음을 자아냈다.

이어 안재모의 아들 안서빈은 "아무 생각 없이 즐기다 가려고 했는데, 아빠가 잘하면 용돈을 준다고 해서 나오게 됐다"라고 말해 폭소케 했다.

이에 안재모는 "사실 요즘 아이들이 중학교 들어가고 초등학교 6학년이 되면서 성교육을 어떻게 알려주지 해서 당황했다"라며 "그래서 아이들에게 이런 프로그램이 있는데 나가면 좋을 것 같다고 했다"라고 말했다. 이어 "서영이는 나가면 민망할 것 같다고 했는데, 서빈이가 '아빠가 용돈 준대'라고 하니깐 나온다고 하더라"라고 덧붙였다.

한편 '마법의 성'은 자녀 성교육에 대해 터놓고 이야기하며 혼란스럽고 어려운 성교육에 대한 가이드를 제시하는 예능 최초 자녀 성교육 과외 프로그램이다.

장윤정 도경완 부부가 MC를 맡으며, 안재모, 김병현, 김미려, 에바가 각자의 아이들과 함께 성교육을 받는 모습이 담긴다. 이날 오후 9시 20분 처음 방송된다.

taehyun@news1.kr

대표이사/발행인/편집인 : 이영섭

|

편집국장 : 채원배

|

주소 : 서울시 종로구 종로 47 (공평동,SC빌딩17층)

|

사업자등록번호 : 101-86-62870

|

고충처리인 : 김성환

|

청소년보호책임자 : 안병길

|

통신판매업신고 : 서울종로 0676호

|

등록일 : 2011. 05. 26

|

제호 : 뉴스1코리아(읽기: 뉴스원코리아)

|

대표 전화 : 02-397-7000

|

대표 이메일 : webmaster@news1.kr

Copyright ⓒ 뉴스1. All rights reserved. 무단 사용 및 재배포, AI학습 활용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