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엄마 아빠 생각 나"…현숙, 양지은 무대 보고 오열한 사연

'미스쓰리랑' 4일 방송

TV조선 '미스쓰리랑'
TV조선 '미스쓰리랑'

(서울=뉴스1) 안태현 기자 = '미스쓰리랑' 현숙이 양지은의 무대를 보며 오열했다.

지난 4일 방송된 TV조선(TV CHOSUN) '미스쓰리랑'은 '사랑의 이웃사촌' 특집으로 꾸며진 가운데, 현숙, 양지은, 원기준까지 연예계 대표 기부 천사들이 게스트로 출연했다. 또한 방송 도중 자립준비청년을 돕기 위한 ARS 및 문자 기부 모금도 진행됐다.

이렇듯 그 의미가 남달랐던 '사랑의 이웃사촌' 특집은 1라운드 대결부터 감동과 감탄의 연속이었다. 트로트계 '효심 막둥이' 오유진, '원조 효녀 가수' 현숙, '2대 효녀 가수' 양지은이 효녀 가수 타이틀 1년 독점권을 걸고 대결에 나섰다.

그중 양지은이 선보인 정의송 원곡의 '옥수수밭 옆에 당신을 묻고'는 부모님을 떠올리게 하는 절절한 감정이 녹아 있었고, 이에 현숙이 "엄마 아빠 생각이 난다"라며 뜨거운 눈물을 쏟아낼 정도였다.

마찬가지로 오유진의 무대에도 할머니에 대한 지극한 효심이 느껴져 벅찬 감동을 선사했다. "할머니가 추천해 주신 곡을 불러보려 한다"라며 송가인 원곡의 '비 내리는 금강산'을 열창한 오유진은 애절하면서도 시원한 보이스로 모두를 놀라게 했다.

이렇게나 쟁쟁한 후배들을 제치고 효녀 가수 타이틀을 보존한 인물은 현숙이었다. 현숙은 "오늘같이 따뜻하고 좋은 날, 온 국민이 함께 부를 수 있는 국민송"을 준비했다며 김정애 원곡의 '닐리리 맘보'를 밝고 산뜻한 바이브로 풀어냈다. 이에 출연진 모두 기립 댄스를 펼치며 함께 즐긴 현숙의 무대는 100점 만점을 기록해 눈길을 끌었다.

한편 '미스쓰리랑'은 매주 목요일 오후 10시 방송된다.

taehyun@news1.kr

대표이사/발행인/편집인 : 이영섭

|

편집국장 : 채원배

|

주소 : 서울시 종로구 종로 47 (공평동,SC빌딩17층)

|

사업자등록번호 : 101-86-62870

|

고충처리인 : 김성환

|

청소년보호책임자 : 안병길

|

통신판매업신고 : 서울종로 0676호

|

등록일 : 2011. 05. 26

|

제호 : 뉴스1코리아(읽기: 뉴스원코리아)

|

대표 전화 : 02-397-7000

|

대표 이메일 : webmaster@news1.kr

Copyright ⓒ 뉴스1. All rights reserved. 무단 사용 및 재배포, AI학습 활용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