임시완 "찌질이와 학교 짱 극과극 연기, 찌질 캐릭터가 진짜 모습" [N현장]

20일 '소년시대' 제작발표회

배우 임시완이 20일 오전 서울 역삼동 조선 팰리스 강남 호텔에서 진행된 쿠팡플레이 오리지널 드라마 '소년시대' 제작발표회에서 미소를 짓고 있다. ‘소년시대’는 1989년 충청남도를 배경으로 안 맞고 사는 게 일생일대의 목표인 병태가 하루아침에 부여 짱으로 둔갑하면서 벌어지는 이야기를 그렸다. 2023.11.20/뉴스1 ⓒ News1 권현진 기자
배우 임시완이 20일 오전 서울 역삼동 조선 팰리스 강남 호텔에서 진행된 쿠팡플레이 오리지널 드라마 '소년시대' 제작발표회에서 미소를 짓고 있다. ‘소년시대’는 1989년 충청남도를 배경으로 안 맞고 사는 게 일생일대의 목표인 병태가 하루아침에 부여 짱으로 둔갑하면서 벌어지는 이야기를 그렸다. 2023.11.20/뉴스1 ⓒ News1 권현진 기자

(서울=뉴스1) 장아름 기자 = '소년시대' 임시완이 찌질한 캐릭터를 위해 노력한 점에 대해 이야기했다.

20일 서울 강남구 역삼동 조선팰리스 강남에서는 쿠팡플레이 새 시리즈 '소년시대'(극본 김재환 / 연출 이명우) 제작발표회가 진행됐다. 이날 자리에는 이명우 감독, 임시완, 이선빈, 이시우, 강혜원이 참석해 이야기를 나눴다.

이날 임시완은 "제일 크게 신경을 썼던 부분은 아무래도 극과 극을 오가야 하기 때문에 격차를 어떻게 명확하게 연기할 수 있을까 고민했다"며 "하지만 본성은 그대로 남아있기 때문에 어느 것을 본성이라 해서 남겨둘 것인지 고민했다"고 털어놨다. 또한 임시완은 "아무래도 이를 극명하게 보여줄 있는 부분이 의상인데, 의상으로 극명한 차이점을 줘보려고 시도를 해봤다"고 설명했다.

임시완은 학교 짱과 찌질이 캐릭터 중 어느 것이 더 편했냐는 질문에 "(찌질한) 병태일 때가 편했다"며 "이게 진짜 내 모습이구나, 이걸 잃지 말아야겠다 했다"고 답했다. 그러면서 "정상적인 척 하고 살고 있지만 실제 모습은 찌질한 병태"라고 말해 웃음을 안겼다.

한편 '소년시대'는 1989년 충청남도, 안 맞고 사는 게 일생 일대의 목표인 온양 찌질이 병태가 하루아침에 부여 짱으로 둔갑하면서 벌어지는 이야기를 그린 드라마로 오는 24일 오후 8시 쿠팡플레이를 통해 처음 공개된다.

aluemchang@news1.kr

대표이사/발행인/편집인 : 이영섭

|

편집국장 : 채원배

|

주소 : 서울시 종로구 종로 47 (공평동,SC빌딩17층)

|

사업자등록번호 : 101-86-62870

|

고충처리인 : 김성환

|

청소년보호책임자 : 안병길

|

통신판매업신고 : 서울종로 0676호

|

등록일 : 2011. 05. 26

|

제호 : 뉴스1코리아(읽기: 뉴스원코리아)

|

대표 전화 : 02-397-7000

|

대표 이메일 : webmaster@news1.kr

Copyright ⓒ 뉴스1. All rights reserved. 무단 사용 및 재배포, AI학습 활용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