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재연 보다 욕 나오기도" 신현준·황보라·동현 뭉친 '변호의 신'(종합)

'걱정말아요 그대, 변호의 신' 9일 온라인 제작발표회

(왼쪽부터) 동현, 황보라, 신현준 / 사진제공=IHQ ⓒ 뉴스1
(왼쪽부터) 동현, 황보라, 신현준 / 사진제공=IHQ ⓒ 뉴스1

(서울=뉴스1) 안태현 기자 = 신현준, 황보라, 보이프렌드 동현이 '걱정말아요 그대, 변호의 신'(이하 '변호의 신')을 통해 변호사로 변신한다. 페이크 다큐멘터리 형식으로 실제 사건들을 재연하는 배우들과 함께 법률 상담을 벌이는 형식으로 새로운 법률 예능의 탄생을 알리고 있는 '변호의 신'이 어떤 웃음과 지식을 전할지 기대를 모은다.

9일 오후 IHQ 새 예능 프로그램 '변호의 신'의 제작발표회가 열렸다. 이날 제작발표회는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해 온라인 생중계로 진행된 가운데, 신현준, 황보라와 보이프렌드 동현이 참석했다.

'변호의 신'은 신현준, 황보라, 동현과 실제 변호사들이 변호사 사무소 생활을 실감나게 보여주는 변호사 사무소 리얼리티쇼다. 실제 사건으로 리얼리티를 높이고, 전문 변호사들의 조언을 더해 알아두면 쓸모 있는 법률 지식을 전할 예정이다.

배우 신현준/ 사진제공=IHQ ⓒ 뉴스1
배우 신현준/ 사진제공=IHQ ⓒ 뉴스1

이날 신현준은 '변호의 신'에서 자신이 맡은 역할에 대해 "조기축구회 K-즐라탄 역할이다"라고 설명해 웃음을 자아냈다. 이어 그는 "법무법인 변호의 신에서 대표 역할을 맡고 있고 MZ세대와 계속 부딪히면서도 그들을 이해하려고 하면서 호흡을 맞추는 역할이다"라고 얘기했다.

황보라는 "'변호의 신'에서 살림을 담당하고 있는 올라운더 실장 역을 맡았다"라고 자신의 역할을 설명했고, 동현은 "저는 '변호의 신'에서 MZ 세대를 대표하는 인턴 역할을 맡고 있다"라고 말했다.

동현은 '변호의 신'에 대해 "'변호의 신' 속 변호인들의 평소 모습은 과연 사건을 제대로 해결할 수 있을가라는 느낌을 내다가도 의뢰인을 만나면 제대로 해결하는 콘셉트"라고 설명했다.

신현준은 "정말 새롭다"라며 "제가 영화 찍을 때도 새로운 것에 도전을 많이 했고, 새로운 것을 했을 때만큼의 희열이 있는데 이 프로그램의 시놉시스를 받았을 때 정말 새롭다고 생각했다"라고 말했다. 이어 "출연진 조합도 꿀조합이라고 생각했고, 첫 촬영 때도 호흡이 찰떡이었다"라고 출연진의 남다른 케미스트리를 자랑하기도 했다.

신현준은 또한 '변호의 신' 속 그려지는 재연 장면 속 배우들에 대해서도 "정말 리얼하게 연기를 잘하신다"라며 "정준호 보다도 연기를 잘하시는 것 같다"라고 얘기해 웃음을 자아냈다.

보이프렌드 동현/ 사진제공=IHQ ⓒ 뉴스1
보이프렌드 동현/ 사진제공=IHQ ⓒ 뉴스1

동현은 '변호의 신'에 출연하게 된 계기에 대해 "저는 법에 대해서 솔직히 무지하고 법을 피부로 와닿게 느꼈을 만한 기회가 없었다"라며 "그래서 이 작품을 통해 법에 대해 제대로 배울 수 있겠구나 싶어서 촬영을 하게 됐다"라고 했다. 이어 그는 "사실 촬영을 하면서 제 피부에 와닿을 만한 사건은 없기는 했다"라며 "사건이 다들 너무 충격적이었다"라고 해 기대를 높였다.

신현준은 '변호의 신'에서 어떻게 법률사무소 대표 연기를 하고 있냐는 질문에 "솔직히 저희가 설정하고 간 연기는 못하고 있다"라며 "재연 배우들에게 집중하다 보면 그 사건에 휘말리는 느낌도 든다, 정말 보다보면 욕도 나오고 해서 현실 리액션을 하게 되더라"라고 얘기했다.

배우 황보라/ 사진제공=IHQ ⓒ 뉴스1
배우 황보라/ 사진제공=IHQ ⓒ 뉴스1

황보라는 "드라마는 한 컷 한 컷 따는데 저희는 연극처럼 한 번에 간다"라며 "나 때문에 실수하면 안된다 싶어서 긴장감이 생기더라"라고 얘기했다. 이어 "변호사님들도 연기를 하는데 어색하게 잘하시더라"라며 "그 변호사님들의 연기를 보는 맛도 잇더라"라고 말해 눈길을 끌었다.

파격적인 설정이 다수 등장하는 재연들. 최근 올해 목표가 결혼이라고 밝힌 황보라는 이런 재연 에피소드를 접하면서 결심이 흔들리지 않았나라는 질문을 받았다. 이에 황보라는 "정말 이런 게 없어야 하지만 가끔은 해도해도 너무 하네라는 감정이 들기도 하고, 나도 피해갈 수 없는 것인가 싶기도 했다"라며 "(이혼전문변호사인) 이인철 변호사랑 친해지려고 한다"라고 농담해 웃음을 자아냈다.

황보라는 '변호의 신'에 어떤 게스트를 모시고 싶은가라는 질문에 "공개 열애를 하게 된 김준호씨와 김지민씨가 왔으면 좋겠다"라며 "둘이 어떻게 만났는지와 둘이 싸울 때는 어떻게 싸우는지도 솔직하게 얘기했으면 좋겠다"라고 말해 기대를 높이기도 했다.

한편 '변호의 신'은 이날 오후 11시 처음 방송된다.

taehyun@news1.kr

대표이사/발행인/편집인 : 이영섭

|

편집국장 : 채원배

|

주소 : 서울시 종로구 종로 47 (공평동,SC빌딩17층)

|

사업자등록번호 : 101-86-62870

|

고충처리인 : 김성환

|

청소년보호책임자 : 안병길

|

통신판매업신고 : 서울종로 0676호

|

등록일 : 2011. 05. 26

|

제호 : 뉴스1코리아(읽기: 뉴스원코리아)

|

대표 전화 : 02-397-7000

|

대표 이메일 : webmaster@news1.kr

Copyright ⓒ 뉴스1. All rights reserved. 무단 사용 및 재배포, AI학습 활용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