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박2일 4' 한가인, 게임 에이스→먹방 요정 등극 '대활약'(종합)

KBS 2TV '1박2일 시즌4' 방송 화면 캡처 ⓒ 뉴스1
KBS 2TV '1박2일 시즌4' 방송 화면 캡처 ⓒ 뉴스1

(서울=뉴스1) 김민지 기자 = 한가인이 '1박2일 4'에서 눈부신 활약을 펼쳤다.

17일 오후 방송된 KBS 2TV '1박2일 시즌4'(이하 '1박2일 4')에서는 저녁 복불복이 이어졌다. 이들은 캔 굴리기, 제시어 노래방, 소금물 복불복, 공기 꺾기 등을 통한 대결을 펼쳤다.

3라운드 제시어 노래방은 멤버들이 제시어를 듣고 포함되는 노래를 불러 통과하면 되는 게임이었다. 연정훈과 나인우는 첫 판에서부터 탈락, 허당임을 인증했다. 반면 기세가 좋은 한가인은 제시어가 포함된 노래로 동요를 부르며 가뿐하게 승리를 이어갔고, 옆에 있던 딘딘을 보고 지드래곤의 '크레용'을 부르며 그를 도발해 모두를 웃게 했다. 이후 한가인은 눈부신 활약으로 제시어 노래방에서 최종 승리, 한가네에 1점을 더했다.

4라운드 소금물 복불복에서는 연가네가 우세했다. 승부처 대결에서 라비는 소금물을 먹은 반면, 연정훈은 맹물을 골랐다. 특히 연정훈은 아내 한가인의 조종에 따라 물을 선택했으나, 맹물을 고르는 기적을 보여 모두를 놀라게 했다. 이에 연정훈은 한가인을 껴안으며 세레모니를 했고, 남편에게 소금물을 골라줬다고 굳게 믿은 한가인은 얼떨떨해 했다. 덕분에 연가네가 승리했다.

이어진 공기꺾기 대결에서는 양측이 팽팽하게 대결을 펼쳤다. 양측에는 연정훈과 한가인이라는 각 팀의 에이스가 있었던 상황. 라비, 김종민, 딘딘, 나인우 등은 잘하다가도 한 번씩 삐끗하며 승부에 긴장감을 더했고, 연정훈과 한가인은 흔들림 없이 실력을 발휘해 눈길을 끌었다. 이후 한가네 멤버들이 모두 제 몫을 해내고 한가인이 연이어 5점을 획득하며 한가네에 승리를 가져왔다.

최종적으로 저녁 복불복에서 이긴 한가네는 이른바 '한가인 정식'을 한 상 받았다. 게국지, 간장게장, 양념게장 등으로 이뤄진 밥상은 한식 메이트 한가인, 문세윤을 감탄하게 하기 충분했다. 한가인은 게장을 먹으면서 "눈물이 날 것 같다"라며 감탄했고, 연정훈은 "누가 보면 안 사주는 줄 알겠다"라며 억울해 했다. 하지만 한가인은 이와 상관 없이 먹방을 펼쳐 웃음을 자아냈다. 라비와 문세윤 역시 폭풍 먹방을 선보였다.

식사 중 멤버들은 '깻잎 논쟁', '남사친-여사친'을 주제로 대화를 나눴다. 한가인은 깻잎 논쟁에 대해 듣고 "깻잎을 왜 잡아주냐. 젓가락질을 못하는 여자냐"라고 물은 뒤 "두 장을 집으면 밥을 더 먹어라"라고 말했다. 그러면서 "다른 여자가 못 집는 걸 지켜보는 자체가 마음에 안 든다"라고 그 이유를 밝혔다. 이에 김종민이 "우리 멤버들이 깻잎을 못 집고 있으면 형수님을 잡아줄 수 있냐"라고 묻자 "나는 잡아줄 수 있다"라고 했다. 이 말을 들은 연정훈은 버퍼링이 걸려 웃음을 자아냈다.

또한 한가인은 남사친, 여사친에 대해 "단 둘이 술도 안 되고 대회하는 것도 싫다"라며 "남녀 사이는 친구가 될 수 없다. 한 명이라도 여지가 있을 수 있다"라고 사견을 밝혔다. 라비 역시 이에 공감하며 "친구도 사람으로서 호감이 있으니까 만나는 거 아니냐. 안 된다"라고 했고, 문세윤 역시 아내가 남사친과 양꼬치를 먹으러 가면 싫을 것 같다고 했다.

이어 멤버들과 한가인은 잠자리 복불복으로 골든벨 게임을 펼쳤다. 제작진은 한가인이 과거 뉴스와 '도전! 골든벨'에 출연한 적이 있다며 과거 영상을 소환했다. 멤버들은 과거부터 빛났던 한가인의 미모에 감탄했다. 이후 골든벨 게임을 하기 전 딘딘은 한가인에게 수능을 몇 점 받았는지 물었고, 한가인은 "400점 만점에 380점대"라며 "몇 개 틀렸다"라고 해 눈길을 끌었다. 이어진 골든벨에서 한가인은 브레인다운 활약을 펼쳐 실내취침을 했고, 연정훈과 나인우, 딘딘, 라비 역시 실내취침의 주인공이 됐다.

다음 날 아침 한가인이 가장 먼저 기상했다. 뒤이어 기상한 연정훈은 한가인 옆에 앉았고 두 사람은 아침의 고요함을 즐겼다. 한가인은 기상 후에도 빛나는 미모를 자랑했다. 이어 멤버들은 마지막 여행지인 다원으로 가 데이트 겸 아침 식사를 즐겼다.

한편 '1박2일 4'는 대한민국 대표 리얼 야생 로드 버라이어티로 매주 일요일 오후 6시30분에 방송된다.

breeze52@news1.kr

대표이사/발행인/편집인 : 이영섭

|

편집국장 : 채원배

|

주소 : 서울시 종로구 종로 47 (공평동,SC빌딩17층)

|

사업자등록번호 : 101-86-62870

|

고충처리인 : 김성환

|

청소년보호책임자 : 안병길

|

통신판매업신고 : 서울종로 0676호

|

등록일 : 2011. 05. 26

|

제호 : 뉴스1코리아(읽기: 뉴스원코리아)

|

대표 전화 : 02-397-7000

|

대표 이메일 : webmaster@news1.kr

Copyright ⓒ 뉴스1. All rights reserved. 무단 사용 및 재배포, AI학습 활용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