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가인, H.O.T.·우지원→GD까지…덕질 역사 공개 [RE:TV]

'써클하우스' 24일 방송

SBS '써클 하우스' ⓒ 뉴스1
SBS '써클 하우스' ⓒ 뉴스1

(서울=뉴스1) 박하나 기자 = 배우 한가인이 '써클 하우스'에서 길었던 덕질(팬 활동)의 역사를 공개했다.

지난 24일 오후 9시에 방송된 SBS 예능프로그램 '써클 하우스'에서는 '떡상에 집착하고 좋아요에 중독된 우리'를 주제로 이야기를 나눴다.

이날 청약 대신 덕질 적금을 넣는 아이돌 집착 '덕순이'가 등장해 눈길을 끌었다. 덕순이는 그룹 엔시티(NCT) 마크의 팬임을 고백하며 다양한 굿즈들을 소개했다.

요즘 덕질의 다양한 굿즈에 한가인이 흠뻑 빠진 모습으로 시선을 모았다. 한가인은 "덕순이의 마음은 덕순이가 안다고, 저도 덕질을 좀 한다"라며 "나의 덕질의 역사는 정말 길다"라고 밝혀 모두를 놀라게 했다.

H.O.T., 젝스키스 등을 좋아했다는 한가인은 "오빠들은 나를 모르겠지만 예쁘게 보이고 싶었다"라며 교복 대신 사복을 입고 공연을 보러 다녔던 경험을 전했다. 이어 한가인은 농구선수 우지원의 열렬한 팬이었다며 우지원이 과거 방송에서 자신을 기억에 남는 예쁜 팬으로 언급했던 사실을 전했다.

더불어 한가인은 남편 연정훈과 함께 지드래곤을 좋아해 연예인 VIP석도 거절하고 콘서트 스탠딩석에서 지드래곤을 응원했던 경험을 고백했다. 한가인은 "지디 보려고 홍콩까지 갔다, 눈을 못 마주치겠더라"라며 지드래곤에게 시상했던 때를 회상하며 수줍어하는 모습으로 웃음을 안겼다.

한편, SBS 예능 프로그램 '써클 하우스'는 위로가 필요한 이 시대의 청춘들을 위한 신년특집 10부작 대국민 상담 프로젝트로 매주 목요일 오후 9시에 방송된다.

hanappy@news1.kr

대표이사/발행인/편집인 : 이영섭

|

편집국장 : 채원배

|

주소 : 서울시 종로구 종로 47 (공평동,SC빌딩17층)

|

사업자등록번호 : 101-86-62870

|

고충처리인 : 김성환

|

청소년보호책임자 : 안병길

|

통신판매업신고 : 서울종로 0676호

|

등록일 : 2011. 05. 26

|

제호 : 뉴스1코리아(읽기: 뉴스원코리아)

|

대표 전화 : 02-397-7000

|

대표 이메일 : webmaster@news1.kr

Copyright ⓒ 뉴스1. All rights reserved. 무단 사용 및 재배포, AI학습 활용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