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정연, 방송서 연애상담 사연에 전현무·이혜성 언급?…경솔 발언 지적

4일 오후 '컬투쇼'서 "이 분이 얼마 전 헤어졌다"며 사적인 부분 공개

방송인 오정연/ 사진=tvN 제공 ⓒ 뉴스1
방송인 오정연/ 사진=tvN 제공 ⓒ 뉴스1

(서울=뉴스1) 안태현 기자 = 방송인 오정연이 '두시탈출 컬투쇼'에 출연해 최근 헤어진 커플 지인을 언급한 가운데, 일각에서는 오정현의 발언 속 인물들이 전현무 이혜성이란 주장까지 제기되며 '경솔 발언' 논란이 일고 있다. 또한 오정현의 이야기가 전현무 이혜성과 관련한 게 아니더라도, 지인의 사적인 부분을 방송에서 언급한 것은 신중하지 못했다는 지적이다.

지난 4일 오후 방송된 SBS 파워FM '두시탈출 컬투쇼'에는 오정연이 출연해 DJ 김태균, 스페셜 DJ 박성광과 연애에 대한 이야기를 나눴다. 이 과정에서 김태균은 "오정연씨도 주변에서 연애에 대한 상담을 해오는가"라고 물었고, 오정연은 "친구들이 많이 한다"라고 얘기했다.

이어 오정연은 "친구들 같은 경우에는 '썸' 탈때 톡을 하면 그걸 캡처해서 저한테 보낸다"라며 "그게 잘 먹힌다"라고 말했다.

오정연은 예를 들어달라는 부탁에 "이 분이…잘 아실텐데, 얼마 전에 헤어졌다"라고 말했고, 김태균은 "그 분이 우리가 다 아는 그 분이죠?"라고 얘기했다. 오정연은 이에 동의하면서 "(이 친구에게 헤어진 연인이) 연락이 오는거다"라고 말해 눈길을 끌었다.

오정연은 "두 사람이 오래됐기도 하고, 한 명은 (이별을) 원하지 않았고 일방적으로 헤어졌는데 그 사람에게서 문자가 왔더라"라며 "그 문자에서 (헤어진 사람이) 좋은 이미지로 남고 싶다고 생각하는 게 읽혀졌다"라고 말했다. 이어 그는 "제가 처방을 내서 메시지를 보냈고 그 이후 깔끔하게 정리가 됐다"라고 했다.

해당 방송에 오정연은 최근 헤어진 커플이 전현무 이혜성이라고 직접적으로 언급하지 않았지만, "이 분이…잘 아실텐데, 얼마 전에 헤어졌다"라는 말로 전현무와 이혜성을 추측 가능하게 만들었다. 이에 누리꾼들 사이에서는 오정연의 이야기가 경솔했다는 지적이 이어졌다. 여기에 설령 전현무 이혜성에 관한 발언이 아니었더라도, 지인의 민감하고 사적인 부분을 방송에서 공개한 것 자체가 신중하지 못했다는 의견도 나오고 있는 상황이다.

taehyun@news1.kr

대표이사/발행인/편집인 : 이영섭

|

편집국장 : 채원배

|

주소 : 서울시 종로구 종로 47 (공평동,SC빌딩17층)

|

사업자등록번호 : 101-86-62870

|

고충처리인 : 김성환

|

청소년보호책임자 : 안병길

|

통신판매업신고 : 서울종로 0676호

|

등록일 : 2011. 05. 26

|

제호 : 뉴스1코리아(읽기: 뉴스원코리아)

|

대표 전화 : 02-397-7000

|

대표 이메일 : webmaster@news1.kr

Copyright ⓒ 뉴스1. All rights reserved. 무단 사용 및 재배포, AI학습 활용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