gnb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54세 김완선, 현역 걸그룹 뺨치는 '방부제 미모'…"인형 같다"

(서울=뉴스1) 김학진 기자|2022-01-25 16:00 송고 | 2022-01-25 16:38 최종수정

공유하기

가수 김완선 인스타그램 갈무리 © 뉴스1

가수 김완선이 방부제 미모를 자랑했다.

25일 김완선은 자신의 인스타그램 계정을 통해 화려한 메이크업으로 변신한 사진을 게재했다.

사진 속 김완선은 특별한 멘트 없이 사진과 함께 자신의 화려하고 멋진 모습을 기록으로 남기고 있다.

민소매 차림에 블랙 색상의 패딩을 걸치고 있는 김완선은 짙은 스모키 화장을 하고 있는 모습이다. 54세라는 나이가 믿기지 않는 인형 같은 동안 외모가 놀라움을 안기고 있다.  

또한 김완선은 전성기 활동 시절과 거의 다를 바 없는 모습으로 자기 관리의 끝판왕다운 모습으로 시선을 사로잡고 있다.

이를 본 누리꾼들은 "누나 너무 멋져요. 오늘부터 팬입니다", "포토샵 아닌가요? 부러운 모습이에요", "원래부터 예뻤지만", "20대 걸그룹 같아요", "인형 아닌가요?" 등의 반응을 보였다.

한편 김완선은 채널A 예능 프로그램 '랄라랜드'에 출연했다. 그는 현재 유튜브 채널 '김완선 TV'를 운영 중이다.
khj80@news1.kr

관련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