gnb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이현이 남편 홍성기, 하하에 17년 묵은 서운함…'만원의 행복' 인연

(서울=뉴스1) 박하나 기자|2021-10-25 23:38 송고

공유하기

'동상이몽2-너는 내 운명' 25일 방송

SBS '동상이몽2' © 뉴스1
'동상이몽2' 이현이 남편 홍성기가 하하에 대한 서운함을 고백했다.

25일 오후에 방송된 SBS 예능 프로그램 '동상이몽2-너는 내 운명'(이하 '동상이몽2')에서는 '홍캉스'를 연 이현이 홍성기 부부의 모습이 담겼다.

이날, 이현이의 동갑내기 친구인 가수 별,  다이나믹듀오 개코 아내 김수미가 부부를 찾아왔다. 홍성기는 이에 별에게 하하와의 인연을 고백해 시선을 모았다.

홍성기는 과거 하하가 MC였던 '만원의 행복'에 출연한 적이 있다며 17년 전 처음 만난 하하에게 서운함이 있다고 밝혀 모두를 놀라게 했다. 홍성기는 당시 하하가 프로그램에 애착이 많아 준비도 많이 하고, 출연진들을 잘 챙겨주기로 제작진들에게 소문나있었다고 전하며 "도전 마지막 날에는 매주 사비로 통닭을 들고 온다더라. 그런데 난 안 챙겨주시더라"라고 서운함을 털어놨다.

이에 별이 하하와 영상통화를 연결해 홍성기와의 대화를 주선했다. 하하는 홍성기의 고백에 "잘생긴 사람 싫어하잖아"라고 너스레를 떨며 유쾌한 분위기를 연출했다.

한편 SBS '동상이몽2'는 다양한 분야의 커플들이 알콩달콩 살아가는 모습을 '남자'와 '여자' 입장에서 바라보고, 운명의 반쪽을 만난다는 것의 의미와 두 사람이 함께 사는 것의 가치를 살펴보는 프로그램으로 매주 월요일 오후 11시 10분에 방송된다.
hanappy@news1.kr

관련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