gnb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야생돌' 여운혁 PD "큰 차별점은 날것 느낌…발전 과정 극적일것"

(서울=뉴스1) 장아름 기자|2021-09-17 11:32 송고

공유하기

야생돌 여운혁 PD/MBC © 뉴스1


'극한데뷔 야생돌' 여운혁 PD가 프로그램에 대한 자신감을 보였다. 

여운혁 PD는 17일 온라인을 통해 진행된 MBC '극한데뷔 야생돌' 제작발표회에서 "가장 큰 차별점은 날 것을 보는 느낌"이라고 말했다. 

그는 이어 "오디션 프로그램인데 당연히 가능성 있는 친구를 뽑지만 아마추어에서 프로가 돼가는 성장 과정이 재밌다"며 "처음보다 끝으로 갈수록 발전하는 모습이 더 극적일 것이라고 자신한다"고 전했다. 

또 그는 최종 목표에 대해 "모든 아이돌의 꿈이다. 음반 내고 공연을 하는 것"이라며 "그런 기회를 만들어줘야겠다 싶다. 그 다음부터는 본인들의 에너지와 매력으로 사랑받는 건데 거기까지 갈 수 있도록 돕겠다"고 덧붙였다.

'극한데뷔 야생돌'은 총 45명의 지원자들이 야생에서 체력과 실력, 숨겨진 가능성을 모두 평가받으며 벌이는 극한의 데뷔 전쟁을 담는다. 이날 오후 8시10분 처음 방송되며 오는 23일부터는 매주 목요일 오후 9시 방송된다.
aluemchang@news1.kr

관련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