gnb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與 광역단체장 당선인들, 당 지도부와 오늘 간담회

(서울=뉴스1) 나혜윤 기자|2018-06-15 07:00 송고

공유하기

'국민에 드리는 말씀' 발표하며 국정운영에 힘 보탠다

© News1 방은영 디자이너,이은주 디자이너

6·13 지방선거에서 압승을 거둔 더불어민주당 광역단체장 당선인들이 15일 한 자리에 모인다.

추미애 민주당 대표 등 당 지도부와 전국 14곳 광역자치단체장 당선인들은 이날 오전 10시 현충원을 참배한다.

이들은 현충원 참배 후 국회로 돌아와 당 지도부와 비공개 간담회를 갖고, 지방선거 노고에 대한 위로를 하는 한편 당선을 서로 축하할 예정이다.

이어서 공개 간담회를 통해 압승을 몰아준 국민들에게 감사 인사를 표한다.  

당선자들은 이 자리에서 국민에게 다짐하는 글을 발표하며 집권 2기를 맞은 문재인정부의 성공과 함께 안정적인 국정운영에 힘을 보태겠다는 메시지를 밝힐 계획이다.  

전국 17곳 광역자치단체장 중 민주당 당선자들은 박원순(서울)·오거돈(부산)·박남춘(인천)·이용섭(광주)·허태정(대전)·송철호(울산)·이춘희(세종)·이재명(경기)·최문순(강원)·이시종(충북)·양승조(충남)·송하진(전북)·김영록(전남)·김경수(경남) 등 총 14명이다.

앞서 전날(14일)에는 6·13 재·보궐선거로 국회에 입성한 민주당 당선인들이 국회를 찾았다.

이들은 의원총회에 참석해 당선 인사를 나누며 국민들에게도 압도적인 지지에 감사를 표하는 한편, 최선을 다 해 의정활동에 임할 것을 약속했다.

민주당은 국회의원 재보궐선거에서 총 12곳 중 11곳에 당선인을 배출했다.
freshness4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