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푸드' 역대 최대규모 개최…K푸드 수출 100억달러 달성 힘 보탠다

전년 대비 20% 증가한 52개국 1605개사 참여…1.5억달러 계약 체결 목표

ⓒ News1 장수영
ⓒ News1 장수영

(세종=뉴스1) 나혜윤 기자 = 국내 대표 식품전시회 '서울푸드 2024'가 K-FOOD 한류 열풍에 힘입어 역대 최대 규모로 개막했다.

산업통상자원부와 대한무역투자진흥공사(코트라)는 11~14일 4일간 일산 킨텍스 제1, 2전시장에서 '2024 서울국제식품산업대전'을 개최한다고 밝혔다.

1983년을 시작으로 올해 42회차를 맞이하는 서울푸드는 국내 최대 규모이자 상해, 방콕, 도쿄에 이은 아시아 4대 식품전시회다. 이번 전시회는 52개국 1605개 식품기업이 참여하며 전년 대비 약 20% 늘어난 역대 최대 규모로 개최됐다.

특히 올해 전시회는 유럽연합(EU)과 주빈국으로 참여해 '진짜 유럽의 컬러를 맛보다'라는 주제로 유기농 식품 워크숍, 라이브 쿠킹쇼 등 다채로운 프로그램을 운영할 계획이다.

아울러 이번 '서울푸드 2024'를 계기로 미국, 태국, 중국 등 47개 시장의 250개 사 식품 유통 바이어가 전시관을 방문해 K-FOOD를 직접 체험하고, 국내 식품기업들과 약 2억달러 규모의 수출 상담을 진행한다.

수출 상담회에서는 주력 시장에서 구매력이 높은 유통 바이어들을 유치했으며 이를 통해 전년 대비 25%가량 증가한 약 1억5000만 달러 규모의 계약 체결을 목표로 하고 있다.

정인교 통상교섭본부장은 "한류 열풍과 함께 K-푸드 기업들이 새로운 수출역군이 될 수 있도록 힘껏 지원하겠다"면서 "K-푸드가 올해 수출 7000억 달러 달성의 주역이 될 수 있도록 마케팅, 유통 플랫폼 진출, 물류와 인증 등을 산업부-농식품부 협업을 통해 민관 원팀으로 전폭 지원하겠다"라고 밝혔다.

유정열 코트라 사장은 "올해 서울푸드는 지난해보다 더 많은 국가와 기업, 바이어들이 참여해 K-푸드의 인기를 지속해서 이어갈 수 있도록 다양한 프로그램을 진행할 계획"이라며 "서울푸드가 식품업계의 비즈니스 활성화와 판로 확대의 장이 될 수 있도록 지원을 아끼지 않을 것"이라고 밝혔다.

freshness410@news1.kr

대표이사/발행인/편집인 : 이영섭

|

편집국장 : 채원배

|

주소 : 서울시 종로구 종로 47 (공평동,SC빌딩17층)

|

사업자등록번호 : 101-86-62870

|

고충처리인 : 김성환

|

청소년보호책임자 : 안병길

|

통신판매업신고 : 서울종로 0676호

|

등록일 : 2011. 05. 26

|

제호 : 뉴스1코리아(읽기: 뉴스원코리아)

|

대표 전화 : 02-397-7000

|

대표 이메일 : webmaster@news1.kr

Copyright ⓒ 뉴스1. All rights reserved. 무단 사용 및 재배포, AI학습 활용 금지.